2017.12.11 (월)

  • -동두천 -6.1℃
  • -강릉 -2.3℃
  • 맑음서울 -5.4℃
  • 대전 -1.4℃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3.5℃
  • 흐림광주 1.5℃
  • 맑음부산 5.4℃
  • -고창 0.6℃
  • 구름조금제주 7.6℃
  • -강화 -5.7℃
  • -보은 -3.7℃
  • -금산 -3.1℃
  • -강진군 2.2℃
  • -경주시 2.4℃
  • -거제 5.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금융

IBK기업은행 중소기업 경영승계 지원을 위해 엑시트 사모펀드 510억원 조성

IBK기업은행은 중소기업의 효과적 경영승계를 지원하기 위해 510억 원 규모의 ‘IBK-TS 엑시트 사모펀드(ExitPEF)’를 결성한다.



8일 기업은행에 따르면 엑시트 사모펀드(Exit PEF)는 가업승계가 어려워 시장에서 사장될 위기에 처한 중소기업에 투자해 기업의 영속성이 유지되도록 경영권 승계 및 사업정리를 지원하게 된다.

기업은행 김도진 은행장은 지난 4월 기자간담회에서 중소기업의 아름다운 퇴장을 지원하는 선순환 금융의 하나로 엑시트 사모펀드를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투자 대상은 가업승계 문제로 기업을 정리하고자 하는 기업, 새로운 사업으로 확장 또는 업종 전환을 위해 M&A 하고자 하는 기업, 경영권 및 지분을 매각 또는 매수하고자 하는 기업 등이다.

투자 방식은 정리 대상 기업의 임원과 경영권을 공동 인수하는 방식과 전략적 투자자와 경영권을 공동 인수하는 방식 그리고 경영권 인수 후 기존 CEO와 협력해 계속 경영하는 방식 등 다양하다.

운용은 IBK캐피탈과 키움증권 등을 출자자로 510억원 규모로 결성되는 이번 펀드는 티에스인베스트먼트와 공동으로 운용된다.

기업은행 김도진 은행장은 가업승계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량 중소기업에 투자해 우수 기술 소멸을 방지하는 한편 경영 정상화를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