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30 (일)

  • 맑음동두천 13.9℃
  • 흐림강릉 17.3℃
  • 맑음서울 17.5℃
  • 구름많음대전 19.2℃
  • 흐림대구 18.2℃
  • 울산 17.7℃
  • 구름많음광주 18.9℃
  • 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15.5℃
  • 흐림제주 21.2℃
  • 맑음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16.5℃
  • 구름많음금산 16.3℃
  • 흐림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8.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국방

국방부, 병 봉급 인상 본격 시행

국방부는 공무원 보수규정개정안이 119일에 공포됨에 따라 1920181월 병 봉급 인상분을 소급 지급하고, 2월부터는 매월 10일에 인상된 금액을 정상 지급한다.

병 봉급 인상은 병역의무 이행자에 대한 합리적 보상과 국가책임 강화 차원에서 국방개혁 과제의 하나로 추진하는 것으로서, 11920181월 인상분이 지급되면서 본격적으로 첫발을 내딛게 되었다. 119일 인상분을 포함시 병 봉급 수준은 병장 405,700, 상병 366,200, 일병 331,300, 이병 306,100원이 된다.



20173월 한국국방연구원(KIDA)에서 수행한 군인복지실태 설문조사 결과에 의하면, 현역병이 병영생활에 필요한 최소한의 비용은 약 259,000원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봉급 인상에 따라 현역병이 복무 중 약간의 여유자금 운용이 가능해진 것이다.

이에 따라, 국방부는 현역병이 여유자금을 저축하여 전역시 사회진출의 마중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장병 희망적금 한도액을 확대하는 방안을 추진할 예정이다.

병 봉급 인상이 완료되는 2022년에는 병장 676,100, 상병 610,200, 일병 552,000, 이병 510,100원으로 인상되어, 군생활을 하면서도 전역시 한학기 등록금 수준인 600만원 정도의 목돈 마련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방부는 병 봉급 인상과 더불어 병영문화 개선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추진함으로써, 현역병이 자긍심을 갖고 군 복무를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