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9 (토)

  • 맑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21.3℃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4.2℃
  • 흐림대구 19.8℃
  • 울산 17.6℃
  • 구름많음광주 23.8℃
  • 부산 17.8℃
  • 구름조금고창 25.4℃
  • 제주 19.2℃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3.9℃
  • 맑음금산 22.7℃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교육/노동

문재인 대통령, UNIST(울산과학기술원) 졸업식 참석

212, 문재인 대통령은 유니스트(UNIST, 울산과학기술원) 학위수여식에 참석해 졸업생들을 축하했다.

유니스트(UNIST)20093, 울산과학기술대학교로 출발해 2015년 울산과학기술원으로 전환되었다. 유니스트는 9년이라는 짧은 역사를 지녔지만, 2017년 네덜란드 라이덴대학(Leiden University)이 발표하는 ‘2017 라이덴랭킹(해당 분야내 상위 10% 피인용 논문수 평가)’에서 국내 순위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졸업식 축사를 통해, “우리는 결코 혼자가 아니란 사실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저도 변호사로 사회에 첫발을 내딛고, 오늘에 이르기까지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분들의 도움을 받았습니다. 지금의 대통령 문재인은 제 개인의 힘으로 된 것이 아닙니다. 지금의 대통령 문재인은 마음을 나누고 도움을 준 수많은 우리의 다른 이름입니다며 사회에 첫 발을 내딛을 졸업생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한 문재인 대통령은 유니스트 최초의 학생창업기업의 성공사례와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최첨단 ICT올림픽으로 만들고 있는 과학의 힘을 언급하며, “대한민국 곳곳에는 여러분과 같은 열정으로 세계에 도전하는 다양한 전공의 청년들이 있습니다. 그 열정과 꿈들이 함께 손을 잡는다면, 사람을 위한 과학은 인류를 위한 대한민국의 과학 브랜드가 될 것입니다고 졸업생들을 격려했다.

이어 앞으로도 우리 정부는 유니스트와 같은 과학기술 특성화 대학이 지역 인재양성과 산학협력을 이끌도록 할 것입니다. 지역대학과 공공기관, 지역 기업들의 연계를 통해 지역인재들이 지역을 떠나지 않아도 대한민국 산업을 이끌어갈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입니다고 이야기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교내에 위치한 유니스파크(UNISPARK)를 찾아 학생창업 시제품 및 전시품 참관, 학생 창업인과의 간담회도 함께 했다. 유니스파크는 창업가 및 멘토 전문가 간 네트워크 유도 및 학생 창업 프로그램을 돕기 위해 구축한 공간이다.

이곳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충격을 흡수하는 자전거 스마트폰 거치대, AR기술을 이용한 소방대원 안전장비, 척추손상 치료용 패치 등 학생들이 만든 창업 시제품 및 전시관을 참관했다.

시제품 및 전시관을 참관하던 도중, 문재인 대통령은 특별한 선물을 받기도 했다.

저희는 따뜻한 시간을 담은 옷을 선물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헌옷을 활용해 반려동물 용품을 제작하는 사회적 기업을 운영하는 한 학생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토리의 옷을 선물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올겨울이 유난히 추운데 고맙습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참관이 끝난 후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학생창업기업, 교수창업기업 발표와 함께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토론이 진행되었다. 문재인 대통령은, “그동안 우리 사회와 국가가 청년들의 도전을 뒷받침해 주지 못했습니다. 문재인 정부는 청년들의 모험적인 창업 활동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려고 합니다며 청년들의 혁신 창업을 지원할 정부의 방향과 4차산업 혁명에 대한 정부의 의지를 다시 한 번 표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