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화)

  • -동두천 2.9℃
  • -강릉 4.1℃
  • 구름많음서울 3.9℃
  • 맑음대전 4.1℃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6.4℃
  • 맑음광주 6.5℃
  • 맑음부산 5.2℃
  • -고창 5.0℃
  • 맑음제주 7.8℃
  • -강화 3.2℃
  • -보은 2.9℃
  • -금산 3.2℃
  • -강진군 6.2℃
  • -경주시 6.7℃
  • -거제 4.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일반

산더미 '한국도공 빚 27조5,000억' 어찌 할꼬

- 도공 한 해 이자만 1,000억 원대&통행료면제 양 명절에1,000억 원
- 민생 위한다, 생색내려다 끝내는 국민이 갚아야 할 터

한국도로공사가 지고 있는 빚은 지난2016년 회계기준 27조5,125억 원이다. 이에 한해 물어 줘야하는 이자만도 9,894억 원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 추석에 이어 오는15일부터 3일간 실시되는 설 연휴기간 통행료 면제 손실금만도 5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즉 지난 추석과 이번 설을 합해 1,000억 원 넘는 손해를 본다는 셈이다.



<사진>은 김천혁신도시로 이전해 온 도로공사 본사사옥의 전경이다. 아마도 갚아야 할 빚더미가 사옥건물을 육박할 것으로 추정된다.


도공에 따르면 지난해 국정기획위에서 추석과 설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결정을 발표하면서 ‘도공에 대해 별도의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이라고 밝혔으나 아직까지 아무런 조치도 없다.’는 것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