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7 (목)

  • 맑음동두천 17.3℃
  • 구름많음강릉 16.8℃
  • 맑음서울 17.7℃
  • 맑음대전 16.7℃
  • 맑음대구 17.3℃
  • 맑음울산 19.8℃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17.6℃
  • 구름많음제주 21.2℃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5.6℃
  • 맑음금산 16.2℃
  • 맑음강진군 17.3℃
  • 구름조금경주시 19.2℃
  • 구름조금거제 19.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부정책

공공기관 갑질피해 상담‧민원‧신고 ‘국민신문고’

7월 26일부터 공공부문 '갑질피해 통합신고센터' 창구 운영

공공기관의 갑질로 인해 피해를 받은 국민은 누구나 국민신문고를 이용해 상담과 신고를 할 수 있게 된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726일부터 공공부문의 갑질 피해 발생 시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피해상담 및 신고가 가능하도록 국민신문고(www.epeople.go.kr) 내에 공공부문 갑질피해 통합신고센터를 신설해 운영한다.


지금까지는 작년 8월 마련된 공관병 등에 대한 갑질 방지 대책에 따라 직무관련 공무원으로부터 사적인 노무 제공을 요구받거나 부당한 대우를 받는 등 공공기관의 갑질에 대해서는 국민신문고를 이용해 민원신청만 가능했고, 그동안 약 11,000건의 민원이 접수돼 소관기관으로 보내졌다.


그러나 공공기관의 갑질 피해를 입은 사람이 어떤 기관에 어떻게 신고하고, 어떻게 피해구제를 받는지 명확히 알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에 국민권익위는 공공부문 갑질피해 민원신청은 물론 상담과 신고까지 가능할 수 있도록 국민신문고 시스템 내에 갑질 피해 통합신고센터를 신설해 국민들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한다.


공공기관 갑질피해 상담을 원할 경우, 국민신문고(www.epeople.go.kr)갑질피해 통합신고센터에 접속해 상담 메뉴를 클릭하면, 갑질피해 해당여부에 대한 설명과 정부민원안내콜센터인 국민콜110을 통한 피해 상담 방법을 안내해 준다. 또한 갑질피해 민원신청 및 신고를 원할 경우, 관련 사이트로 자동 연결돼 서식에 맞춰 민원신청, 피해신고 내용을 입력하면 된다.

 

국민권익위 안준호 권익개선정책국장은 많은 국민들이 알고 있는 국민신문고에 갑질 피해 통합신고센터가 마련돼 어느 곳에 신고해야할지 모르는 피해자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