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구름조금동두천 ℃
  • 구름조금강릉 11.5℃
  • 구름조금서울 10.7℃
  • 구름조금대전 12.5℃
  • 맑음대구 12.8℃
  • 맑음울산 13.1℃
  • 맑음광주 13.3℃
  • 맑음부산 15.0℃
  • 구름조금고창 11.7℃
  • 제주 12.9℃
  • 구름많음강화 8.7℃
  • 맑음보은 12.0℃
  • 구름조금금산 11.8℃
  • 맑음강진군 14.4℃
  • 흐림경주시 12.3℃
  • 구름조금거제 12.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법원,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 보석허가

신천지총회, 법원보석결정과 보건당국에 감사
재직자와 전성도 코로나19종식에 솔선다짐

URL복사

감염병예방법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된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이만희(89) 총회장의 보석신청을 법원이 받아들였다.


수원지법 형사11부(김미경 부장판사)는 12일 이 총회장의 보석 신청에 대해 전자장치 부착 및 주거지 제한, 보석보증금 1억 원 납입을 조건으로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법원은 “주요 증인에 대한 증인신문 및 서증조사 등 심리가 상당한 정도로 진행돼 증거 인멸 우려가 크지 않다”며 보석허가사유를 설명했다.


또 “고령인 피고인이 구속 상태에서 건강이 악화한 것으로 보인다”며 “그동안 성실히 재판에 출석해 왔고, 공판 과정에서 드러난 정황을 종합하면 보석을 허가할 상당한 이유가 있다고 판단 됐다”고 밝혔다.


법원의 보석허가에 따라 이 총회장은 수원구치소에서 풀려나오는 16일 공판부터는 불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게 됐다.


지난 8월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이 총회장은 공판준비기일이 진행 중이던 지난9월18일 변호인을 통해 보석을 청구했었다.


이 총회장은 “그간의 공판심리과정에서 건강문제로 인해 구치소생활이 어렵다”며 재판부에 보석허가를 요청해 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신천지 총회는 “법원의 이 같은 결정을 환영하며 그동안 걱정해주신 국민과 성도여러분께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신천지예수교회는 이 총회장의 보석 이후에도 현재처럼 재판에 성실하게 임할 것”과 “올2월 대구지역 코로나19 확산에 대해선 책임감 있는 태도로 임할 것이며, 잘못된 혐의에 대해서는 정당하게 진실을 밝혀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신천지총회는 “방역에 힘쓰고 있는 보건당국 관계자 여러분께도 거듭 감사를 드린다”며 “코로나19의 조기종식을 위해 제직자를 비롯한 전 성도가 솔선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