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1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확진 451명 사흘째 400명대…

3차 대유행, 전국 일상감염 확산세

URL복사


(대한뉴스 박혜숙 기자)=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51명 늘어 누적 34652명이라고 밝혔다.

 

전날(438)과 비교하면 13명 늘었다.

 

이날 신규 확진자 451명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420, 해외유입이 31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날(414)보다 6명 늘면서 지난달 28일부터 나흘 연속 400명대를 기록했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서울 153, 경기 86, 인천 16명 등 수도권이 255명이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날(261)보다 6명 줄었지만, 전체 지역발생의 60.7%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의 경우 부산과 충북이 각 31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광주 22, 충남 16, 대구 11, 대전·경북·경남 각 10, 강원·전북 각 9, 울산·세종·전남 각 2명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경북 경산시 영남대 음대(누적 25)와 부산 연제구 소재 종교시설(15) 관련 집단발병이 새로 확인됐다.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한 소규모 영어보습학원에서도 집단감염이 발생해 지금까지 총 7명이 확진됐다.

 

또 서울 강서구 댄스·에어로빅학원(189), 부산·울산 장구강습(148), 경기 용인시 키즈카페(89), 경남 진주시 단체연수(72), 충북 제천시 김장모임(55), 인천 연수구 유흥주점(53),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단란주점(40) 관련 집단감염의 규모도 연일 커지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