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7 (월)

  • 구름많음동두천 -4.5℃
  • 구름많음강릉 0.5℃
  • 서울 -2.5℃
  • 대전 0.2℃
  • 구름조금대구 3.8℃
  • 맑음울산 3.9℃
  • 광주 2.1℃
  • 맑음부산 4.9℃
  • 흐림고창 3.0℃
  • 흐림제주 6.6℃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0.9℃
  • 흐림금산 0.5℃
  • 구름조금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3.9℃
  • 구름조금거제 3.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박형준 부산시장, 5박 7일간(1.14.~1.20.) 일정으로 두바이, 파리 출장

2020 두바이 엑스포 한국의 날 공식 행사 참가 등
박형준 시장, 두바이·파리 출장… 지역 경제 발전 견인할 원동력 만들겠다
1.16. 2020두바이엑스포 한국의 날 공식 행사 참가 등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총력
1.17. 자매도시 두바이시와 자매결연 기념행사 추진
1.18. 프랑스 파리 투자 유치 기업 관계자 면담 등

URL복사



(대한뉴스윤병하기자)=박형준 부산시장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와 지역 투자 유치 등을 위해 오는 14일 아랍에미리트(두바이)와 프랑스(파리) 출장길에 올랐다.

 

이번 출장은 총 57일간의 일정으로, 박 시장은 ‘2030부산세계박람회성공 유치를 위한 홍보활동과 두바이시와의 자매결연 기념행사 및 투자유치 등을 위해 직접 해외로 나가 지역 경제 활력을 불어넣고자 한다.

 

첫 번째 방문지인 두바이는 현재 2020 두바이엑스포가 열리고 있는 중동 최대의 국제 무역 도시로서 부산시와는 지난 2006년에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박 시장은 16일 두바이엑스포 한국의 날공식행사에 참석해 2030세계박람회 후보 도시의 시장으로서 부산 유치 홍보 및 교섭 활동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특히, 주요 국가관도 직접 방문해 간담회를 가지는 등 다양한 홍보활동에 나선다.


다음날인 17일에는 한국 우수상품 전시회에 참가하는 부산 기업인 자연지애 등 4개사의 전시부스를 방문한다. 이후 자매도시 두바이 시장을 면담해 명예 시민증 상호 교환, ‘2030부산세계박람회유치 지원을 당부하고, 향후 부산과의 국제 교류·협력 관계를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한 논의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두 번째 방문지인 파리에서는 글로벌기업 A사 등 관계자들을 만나 부산의 투자유치 환경을 소개할 예정이다. 현재 A사는 지난해 한국에 진출하여 순조롭게 투자를 진행 중이며, 향후 투자 확대를 계획하고 있어 박 시장이 선제적으로 투자유치에 직접 나섰다.

 

박형준 시장은 이번 두바이·파리 출장을 통해 엑스포국제교류투자유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세계적 도시들을 상대로 부산시 세일즈를 적극적으로 펼칠 것이라며, “이를 통해 ‘2030부산세계박람회 성공 유치, 부산 지역 내 투자유치 등 경제 발전을 견인할 핵심 프로젝트의 원동력을 만들어 내겠다라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