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7.5℃
  • 흐림강릉 30.2℃
  • 흐림서울 28.3℃
  • 흐림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8.1℃
  • 흐림울산 29.0℃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많음부산 27.8℃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9.1℃
  • 흐림강화 27.7℃
  • 흐림보은 24.9℃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27.2℃
  • 흐림경주시 27.2℃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산·국방

국방부장관, 추모의 벽 준공식 참석 및 보훈요양원 방문, 한반도 전문가 간담회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방미 이틀째를 맞이한 이종섭 국방부장관은 7월 27일(현지시간) △6·25전쟁 전사자 추모의 벽 준공식 참석 및 △보훈요양원을 방문해 6·25전쟁 참전용사들에게 경의를 표하고 유가족들을 위로하였으며, △국제전략연구소(CSIS) 존 햄리 소장등 아시아 전문가를 만나 한미 국방협력 방향 및 역내 정세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였다. 

이 장관은 6·25전쟁에서 전사한 약 4만 3,808명의 미군과 카투사의 이름이 새겨진 ‘추모의 벽’ 건립 준공식 행사 참석 계기 6·25전쟁에 참여한 한미 참전용사들과 헌신한 모든 이들에게 경의를 표하였다. 

이날 행사에 미측 대표로 참석한 더글라스 엠호프 부통령 남편, 제이크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과 추모의 벽 준공식의 의미 및 한미동맹 발전 방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였으며,   댄 설리반 상원의원, 영 킴 하원의원 등 의회 인사들과도 조우해 한미동맹에 대한 미 의회의 초당적 지지를 확인하였다. 

또한 행사장에 있던 6.25참전용사 및 유가족들은 ‘추모의 벽’을 둘러보는 이 장관에게 ‘추모의 벽’ 준공식을 직접 참석하기 위해 방미해 준 데 대해 깊은 감사를 표명하였으며, 이 장관은 오늘의 대한민국은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하면서 이들에게 최고의 경의를 표하였다.

특히, 해군으로 40여년 간 복무하면서 6·25전쟁에 참전했던 Nicholas Martocci씨가 이 장관에게 “이곳까지 찾아와 주어서 고맙다”고 인사를 전한데 대해 이 장관은 “당신의 희생과 헌신을 대한민국은 영원히 잊지 않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이 장관은 동일 오후에는 워싱턴 D.C.에 있는 미국 보훈요양원을 찾아 6·25전쟁 참전용사들을 만나 위문품을 전달하고, 이들의 한국전 참전에 대해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였다. 

이 장관은 참전용사들에게 ”오늘 보훈요양원을 찾은 이유는 한반도는 물론 세계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헌신하는 영웅들께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함이며, 한국전 참전용사들과 주한미군의 일원으로 대한민국을 위해 피땀 흘린 전우들을 영원히 기억할 것“이라고 약속하였다. 

한국전 참전용사로서 보훈요양원에서 생활하고 있는 리차드 로빈슨 원사, 리 스미스 중사, 마빈 플러드 중사, 존 베이커 상병 등 한국전 참전용사들은 대한민국이 참전용사들을 잊지 않고 요양병원을 방문해 준 데 대해 각별한 감사를 표하면서, 자유 민주주의와 번영을 구가하고 있는 현재의 대한민국을 보면서 무한한 자부심을 느낀다고 하였다.

한편, 이 장관은 CSIS 존 햄리, 빅터 차부소장 등 미국 내 한반도 및 아시아 전문가들과 오찬을 가지고 한미동맹 및 역내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였다.

미측 참석자들은 ”한미동맹은 6·25전쟁에서 한미 장병이 함께 피를 흘렸으며, 이로 인해 그 어느 동맹보다도 공고하다“고 언급하면서, △北 위협 대응, △미 확장억제 실행력 강화 방안, △한미일 안보협력 등에 대해 큰 관심을 표명하였으며, 특히 한국정부가 글로벌 중추국가로 역할을 확대해 나가고자 하는 데 대해 큰 기대를 갖고 있다고 하면서, 이 과정에서 한미동맹이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더욱 발전해 나가기로 기대한다고 하였다.

이 장관은 7월 28일에는 △주한미군전우회 세미나 참석, △역대 주한미군사령관과 오찬 일정을 가질 예정이며, 오후에는 최근 작고한 △‘장진호 전투 영웅’ 고(故) 옴스테드 장군 안장식에 참석 후, △장진호 전투 기념비에 헌화할 예정이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