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3 (금)

  • 흐림동두천 1.5℃
  • 흐림강릉 11.7℃
  • 서울 5.1℃
  • 대전 5.1℃
  • 대구 5.5℃
  • 흐림울산 13.9℃
  • 광주 14.8℃
  • 부산 13.9℃
  • 흐림고창 14.7℃
  • 흐림제주 19.4℃
  • 흐림강화 3.7℃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5.0℃
  • 구름많음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6.2℃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산·국방

2022 제1회 국방 AI 경진대회(마이콘) 본선 및 시상식 개최

총 상금 7,800만원과 더불어 취·창업 관련 기회 제공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국방부(장관 이종섭)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는「2022 제1회 국방 인공지능 경진대회(약칭: 마이콘 MAICON, Military AICompetitiON)」본선전을 11월 30일(수) ~ 12월 1일(목)에 개포 디지털혁신파크(이노베이션아카데미 소재)에서 개최하였다.

본 대회는 국방부-과기정통부 협업으로 추진중인 “군 장병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SW) 역량강화 사업”의 일환으로,  국방 인공지능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환기하여 장병 및 일반인이 디지털 신기술 발전에 관심을 모으고, 우수한 디지털 인재를 발굴하고자 올해 최초로 개최되었다. 

이번 대회는 군 장병 부문(간부, 병사 등)과 일반인 부문(대학(원)생)으로 나누어 운영되었으며, 국방과 관련된 과제를 주어진 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여 해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참가 모집 결과 총 1,100여명이 이번 대회에 도전하였으며, 열띤경쟁 끝에 각 부문별로 온라인 예선을 통과한 10개팀(4인 1팀) 이본선에 진출하였다.

본선에서 군 장병들에게는 △ 야간 사건 사고 대응을 위한 열화상 데이터 내 객체 추적, 대학(원)생들에게는 △ 전천후 작전 수행을 위한 화상 이미지 노이즈 데이터 제거가 과제로 주어졌으며, 실시간으로 팀별 인공지능 모델 성능 평가점수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어, 참가팀들은 우수한 인공지능 모델을 개발하는데 마지막까지 혼신의 노력을 다했다.

대회 후 운영진에서 각 팀들이 제출한 결과물을 심사하는 동안 국내 인공지능 전문가의 특별강연 등 부대 행사가 진행되어 참가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어 국방부, 과기정통부, 정보통신기획평가원, 한국공개소프트웨어협회, 이노베이션아카데미 및 후원기업의 주요직위자가 참석한 가운데 시상식이 개최되었다. 

군 장병 부문에서는 가장 우수한 성적을 기록한 “해군미래혁신연구단” 팀이 최우수상 (국방부 장관상, 상금 2,000만원)을 수상하였고, 일반인 부문에서 “Deep Sleeping”팀이 최우수상(과기정통부 장관상,상금 2,000만원)을 수상하였다.

이 외에도 부문별로 2위부터 5위팀에게 우수상·장려상·특별상이 수여되었다. 별도로 우수한 성적을 위해 노력한 ①육군사관학교 인공지능·데이터학과 ②공군 정보체계관리단 신기술 체계개발팀 ③해군 미래혁신연구단 기술융합센터 ④777사령부 본부근무대대가우수부대상을 수상하였다.

수상자에게는 현업 전문가로 구성된 멘토단이 취․창업 상담 및 인공지능 기술 분야 멘토링, 실무 근접 사례 공유 및 성장 로드맵 코칭을 지원하며, 후원 기업의 소프트웨어 교육과정 참여시 선발 우대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다. 

특별히, 군 장병 수상자에게는 금번 대회 후원기업(카카오 엔터프라이즈, 엘리스, 네이버)의 인턴십 면접 기회가 제공된다.

국방부 신범철 차관은 “이번 대회에서 참가자들이 보여준 노력과 열정은 과학기술 강군, 국가 디지털 산업 발전의 든든한 기반이 될 것이라 믿으며 본 대회가 장병 및 청년들이 서로의 역량을 발전시키는 무대가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 박윤규 제2차관은 “이번 대회에 참가하신 분들이 앞으로 미래 과학기술강군을 선도할 전문인력과 디지털 산업계의 핵심인재로서 활약해주시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과학기술강군 육성 및 디지털 인재양성을 위해 국방부와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군장병 부문 우승팀 “해군미래혁신연구단” 대표는 수상소감으로 “해군과 부대의 전폭적 지지 덕분에 좋은 성과를 거두었으며, 앞으로도 최고 수준의 실력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 하였으며, 일반일 부문 우승팀 “Deep Sleeping“의 대표는 “짧은 대회기간이지만 몰입하여 공부하고 연구했던 것이 좋은 결과로 돌아온 것 같다”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