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1 (일)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0.3℃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9.8℃
  • 맑음울산 11.0℃
  • 맑음광주 10.8℃
  • 맑음부산 13.5℃
  • 구름조금고창 8.9℃
  • 맑음제주 12.0℃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5.6℃
  • 흐림금산 5.9℃
  • 맑음강진군 8.2℃
  • 맑음경주시 6.8℃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잊지 않을게요’ 경남도교육청,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념식 거행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이 지난 4월 16일 경남교육연수원 ‘기억의 벽’에서 교육가족 등 1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월호 참사 4주기 추념식을 거행했다. 이번 추념식은 세월호 희생자들의 넋을 위로하고, 안타까운 사고에 대한 반성과 안전에 대한 실천 의지로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추념식은 추모묵념, 헌화, 추념사, 추모시 낭송 순으로 진행됐다. 박종훈 교육감은 “사회적 치유로 해결 실마리를 찾아가면서 희생자들의 영혼을 위로하고 유가족의 슬픔을 함께 나눈다”며 “지역 사회와 함께 안전을 최우선하는 교육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창원대산고등학교 백예진 학생은 ‘삼백 네 개의 꽃, 삼백 네 개의 별’이란 추모시를 통해 “우리들 마음 속에 별이 된 친구들이 별빛처럼 환하게 웃기를 바란다”며 희생자를 추모했다.



아울러 교육가족들도 희생자들에 대한 깊은 애도의 마음을 담아 헌화하며 안전한 교육환경을 만들어 갈 것을 다짐했다. ‘기억의 벽’은 세월호 참사 1주기를 맞아 그 교훈을 잊지 않고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난 2015년 창원시 사림동 경남교육연수원 출입구 좌측 벽면에 시민 1100여명이 참여해 길이 6m, 높이 2m 안팎에 1200여장의 타일을 붙여 제작됐다. 한편 김해, 양산, 진주, 밀양, 거제, 사천, 남해, 고성 등 경남 곳곳에서도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는 추모제 행사가 이어졌다. ‘세월호 참사 4주기 경남 추모위원회’는 이날 오후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분수광장에서 ‘세월호 4주기 추모문화제’를 갖고 노란 리본, 추모 손수건을 만들어 나누기도 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