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25.2℃
  • 맑음강릉 28.2℃
  • 맑음서울 26.0℃
  • 맑음대전 25.7℃
  • 맑음대구 28.5℃
  • 맑음울산 26.1℃
  • 맑음광주 26.9℃
  • 맑음부산 26.5℃
  • 맑음고창 23.9℃
  • 맑음제주 26.4℃
  • 맑음강화 23.3℃
  • 맑음보은 25.3℃
  • 맑음금산 25.7℃
  • 맑음강진군 28.0℃
  • 맑음경주시 29.0℃
  • 맑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대한뉴스발자취

전체기사 보기
이미지

(대한뉴스 그때 그 시절)충북 단양시멘트 준공식 1964년 9월15일

해방 이후 에너지, 원자재 등 물자가 부족했다. 북한에 집중됐던 에너지, 원자재 등의 공급이 끊겼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물자가 시멘트였다. 석회암지대인 단양에 시멘트공장이 건설되면 30만톤의 생산이 가능했고, 당시 건설 현장 에 소요되던 연 70만톤의 수입시멘트는 국산 대체가 가능할 것으로 추정됐다. 단양지역에는 성신양회, 한일시멘트, 현대시멘트 등 국내 굴지의 시멘트 회사들이 생산시설을 건설해 가동하는 등 우리나라 시멘트산업 메카로 발돋움했다.

추억의 추석

서울에서 부산까지 15시간이 걸리던 추석 귀향길 힘든 귀성길... 귀성버스도 북새통 60년대 최고의 추석 선물인 설탕

역대 대통령들의 휴가는 어땠을까

(대한뉴스 조선영 기자)=본격적인 여름휴가 시즌이 시작됐다. 대통령 쯤 되면 멋지고 좋은 곳에서 휴가를 보낼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사실 대한민국 대통령이 여름 휴가지로 선택할 수 있는 곳은 경호와 안전, 그리고 국정의 이유로 그리 많지 않다. 역대 대통령들은 강원도 화진포 별장, 충청북도 청원군에 위치한 청남대, 경남 거제시 장목면 저도에 청해대, 진해 해군 휴양소등에서 여름휴가를 보냈다.

그때 그시절 7월에는 어떤 일이 있었는지

(대한뉴스 조선영기자)=선화예술학교의 초창기 이름은 ‘리틀엔젤스 예술학교’였다. 리틀엔젤스 예술단은 1962년 창립 이후 유엔을 비롯하여 세계 60여 개국에서 6000여 회 초청 공연을 하는 등 당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사절단이었다. 리틀엔젤스단원들은 오스트리아 비엔나로 해외공연을 갔을 때, 빈소년합창단이 왕궁의 궁정에 마련된 학교에서 학업과 교육 받는 모습을 보고 박정희 대통령께 “저희는 집 없는 천사예요. 저희도 빈 소년합창단처럼 한 학교에서 공부도 하고 실기도 연마하고 싶습니다.” 라고 요청하였다. 이에 리틀엔젤스 예술단의 국가적 공헌을 인정하고 개원을 준비중이던 어린이대공원의 일부 부지를 하사했고, 영부인 육영수 여사가 학교 건립의 첫 삽을 떴다. 최초의 국산 로켓 발사 공개실험 (1959년 7월 27일) 국방부 과학 연구소 기술진이 개발한 우리나라 최초의 3단 로케트 발사 실험을 했다. 국산 로케트는 58년 1차 발사 실패후 1년여 보완을 거쳐 재발사에 성공했다.

4·19 혁명 (1960년 )

1973년 2월 22일 춘천교육대학교 제10회 졸업식

코로나19로 인한 '멈춤'이 있기 전까지는 졸업식 특수라는 것이 있었다. 학교 근처 꽃집은 몰려드는 졸업식 축하객으로 북새통이었고, 학교 정문에 꽃을 파는 상인들이 길게 늘어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