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0.8℃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0.3℃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5.0℃
  • 구름많음광주 1.0℃
  • 맑음부산 5.8℃
  • 구름많음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5.4℃
  • 구름조금강화 -1.6℃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2.2℃
  • 구름많음강진군 1.8℃
  • 맑음경주시 3.8℃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문화

전체기사 보기

실시간






배너
전북 부안 육용오리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축 발생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이하 중수본)는 오늘 전북 부안 육용오리 농장26차(잠정)(약 25천마리 사육)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축이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중수본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에 감염된 개체를 조기에 발견하고 발견 시 신속한 긴급조치를 위해 가금검사를 강화 하였으며, 이번 육용오리 농장은 강화된 정밀검사 과정에서 발견되었다. 의심축이 확인된 즉시 초동대응팀을 현장에 투입하여 해당 농장에 대한 출입 통제, 예방적 살처분, 역학조사 등 선제적 방역조치를 실시하고 있다. (반경 500m 이내 가금농가는 28천마리, 고병원성 여부는 1∼3일 후 나올 예정) 중수본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가금농장에서 연이어 발생한 만큼, 조기 차단을 위해 농가·관계기관이 함께 총력을 다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또한 “가금농장 관계자는 바이러스 접촉 가능성이 있는 철새도래지·저수지·소류지·농경지 출입을 삼가고, 농장 진입로 생석회 도포, 축사 출입 시 장화 갈아신기·손 소독, 축사 내외부 매일 청소 등 차단방역을 실천해 줄 것”을 강조하였다. 이와 함께 “농장에서 폐사·산란율 저하 등 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