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1 (수)

  • 흐림동두천 5.0℃
  • 흐림강릉 9.1℃
  • 박무서울 6.5℃
  • 연무대전 2.7℃
  • 구름조금대구 0.2℃
  • 구름조금울산 3.0℃
  • 연무광주 4.4℃
  • 구름많음부산 8.1℃
  • 구름조금고창 2.0℃
  • 흐림제주 11.6℃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1.8℃
  • 흐림강진군 4.0℃
  • 흐림경주시 -0.8℃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전체기사 보기

실시간







배너
경찰청, 독립유공자 장례의전 시 에스코트로 최선의 예우키로 경찰청은 독립유공자에 대한 최고의 예우를 위해 국가보훈처, 광복회와 협조하여 독립유공자 장례 운구행렬의 경찰 에스코트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현재 생존해 있는 독립유공자는 국내에 35명, 해외에 7명으로 총 42명뿐인데 평균 95세의 고령이다. 앞으로 이들의 장례 의전 시 경찰이 장례식장부터 현충원까지 운구행렬을 전 구간 에스코트 하여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한 애국지사들의 마지막 길에 국가의 예우를 다한다는 의미다.현재 국가보훈처에서는 독립유공자 장례 의전 시 예우를 위해 영구용 태극기와 대통령 명의 조화를 근정하고 현충원 안장식을 거행하고 있다. 특히, 작년 8월 14일 독립유공자·유족 초청 청와대 오찬 시 문 대통령은 “독립유공자 장례 의전 격상”을 지시하였고, 그에 따라 대통령 명의 조화 근정이 추가되었지만, 운구행렬 이동시 경찰 에스코트 예우까지는 시행되지 않고 있었다. 해외 독립유공자 유해의 국내 봉환 시에는 경찰 에스코트가 있었지만, 국내 독립유공자 장례 의전 시에는 별도 에스코트 없이 자체적으로 이동해왔던 것이다.앞으로는 국내외의 모든 독립유공자들의 마지막 길을 경찰이 에스코트하는 모습을 통해 국가의 예우와 함께 국민들에게도 그들의 애국애족 정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