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6℃
  • 흐림강릉 20.7℃
  • 맑음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22.8℃
  • 흐림대구 22.3℃
  • 흐림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27.6℃
  • 흐림부산 19.8℃
  • 맑음고창 25.7℃
  • 흐림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27.1℃
  • 흐림보은 19.2℃
  • 구름많음금산 21.5℃
  • 구름많음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오늘과내일

전체기사 보기




명확한 근거 없이 ‘친환경’ 표시․광고 안 돼요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환경부(장관 한정애)는 최근 친환경, 무독성 등 포괄적인 환경성 용어를 무분별하게 사용한 ‘어린이 목욕 완구’에 대해 법 위반사항 등을 조사하고, 위반행위에 대해 시정조치 명령 등 행정처분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올해 7월부터 두 달간 판매량 상위 19개 ‘어린이 목욕 완구’ 제품에 대한 온라인 광고 실태를 조사했으며, 그 결과 18개 제품(94.7%)의 광고에서 명확한 근거 없이 ‘친환경’, ‘무독성’ 등의 용어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울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연구진이 19개 제품을 직접 구매하여 제품 포장 등에 ‘친환경’, ‘무독성’ 등의 용어 사용 여부를 조사한 결과, 5개 제품(26.3%)이 관계 법률을 위반한 것으로 확인됐다. 위반 세부 유형은 명확한 근거 없이 ‘친환경’ 용어 사용 9건, ‘무독성’ 용어 사용 8건, ‘환경호르몬 0%’ 등의 용어 사용 1건으로 나타났다.친환경·무독성·무함유 등 포괄적인 용어를 사용하려는 경우 ‘환경 기술 및 환경산업 지원법’에 따라 명확한 근거가 있어야 한다. 환경부는 근거 없이 친환경 등의 용어를 사용한 ‘어린이 목욕 완구’ 제조·수입사 및 유통사에

그때 그시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