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2 (수)

  • 맑음동두천 19.0℃
  • 맑음강릉 22.5℃
  • 맑음서울 18.1℃
  • 맑음대전 19.5℃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21.4℃
  • 맑음광주 18.6℃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9.5℃
  • 맑음제주 24.3℃
  • 맑음강화 19.2℃
  • 맑음보은 17.9℃
  • 맑음금산 19.4℃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20.9℃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제

전체기사 보기

실시간




그때 그시절


배너

배너
사천문화재단 “사천미술관 5월 전시는 지역작가들과 함께” 사천문화재단은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지역문화예술을 활성화하고자 사천에서 활동하는 지역작가들의 전시를 마련했다. 사천시 문화예술창작소의 3인이 준비한 이번 전시는 5월 3일부터 31일까지 사천미술관에서 진행되며 1관 윤영미 작가의 “인생에 대한 깊은 성찰 채.근.담”展과 2관 박성식 작가의 “마음풍경...순환”展 그리고 3관 윤향숙 작가의 “시와 나무”展을 통해 한국적인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다. 박성식작가는 어린 시절 뛰어놀던 마당의 담벼락, 따스한 햇살 아래 피어오른 나팔꽃과 같이 아련한 어린 시절의 추억과 어머니에 대한 그리움 등을 수묵화와 혼합재료로 표현한 깊이감이 느껴지는 한국화 작품들을 선보인다. 또한 윤영미 작가와 윤향숙 작가의 작품에서는 글자 고유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데, 윤영미 작가는 채근담의 글귀를 서예와 전각 작품을 융합시킨 전통과 현대적 감각이 어우러진 작품으로 선보이며 이번 전시가 한글서예에서 한자서예로의 전환점이 되는 전시라 전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지난해 3.15 미술대전 서각 대상, 경남도미술대전 서각 대상을 수상한 윤향숙 작가는 이번 전시를 통해 서정시가 내포하고 있는 아름다운 감성을 나무에 새기고 칼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