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금)

  • 흐림동두천 19.5℃
  • 구름조금강릉 18.8℃
  • 박무서울 19.9℃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조금대구 25.3℃
  • 구름조금울산 25.2℃
  • 구름많음광주 22.3℃
  • 연무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1.7℃
  • 구름많음제주 20.4℃
  • 구름많음강화 18.5℃
  • 구름조금보은 22.4℃
  • 맑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1.6℃
  • 맑음경주시 26.0℃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박원순 서울시장 "확진자 발생 클럽·주점 11곳에 총 2만여명 방문"

"이태원발 확진자 서울은 총 88명…이번 주말 매우 중요"


박원순 서울시장은 15일 이태원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와 관련해 총 2만여명의 방문자를 파악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TV '6면 시선 뉴스큐브' 인터뷰에서 박 시장은 "지금까지 이태원, 마포 등 서울의 클럽이나 주점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그런 장소가 11"이라며 "2만명 정도가 방문한 것으로 파악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검사받은 분은 25천명으로 방문자 숫자보다 더 많아 시민들이 협력하고 있다고 본다""다만 한 명이라도 포위망에서 벗어나면 또 다른 진원지가 될 수 있으므로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태원 관련 확진자 수는 오늘 오전 10시보다 5명 늘어나서 서울에서 총 88"이라고 전했다.

 

그는 앞으로 일주일만 잘 버티면 이태원발 집단감염 사태는 어느 정도 해결되리라면서 이번 주말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박 시장은 "다음 주에 고3 개학이 있으므로 이번 주말이 굉장히 중요하다""학원이나 청년들이 많이 가는 노래방, PC방을 이번 주말에 특별히 단속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