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30 (화)

  • -동두천 25.6℃
  • -강릉 26.0℃
  • 구름많음서울 26.1℃
  • 구름많음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30.3℃
  • 구름많음울산 31.1℃
  • 구름많음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4.3℃
  • -고창 26.5℃
  • 구름많음제주 24.9℃
  • -강화 23.8℃
  • -보은 26.2℃
  • -금산 25.5℃
  • -강진군 28.7℃
  • -경주시 31.3℃
  • -거제 30.1℃
월간구독신청

그때 그 시절

5·18 헬기사격 실체적 증거·명령계통 확인... 27일 새벽 육본 작전지침 따라


광주시가 5·18 민주화운동 당시 계엄군 헬기사격 자초지종을 규명할 정부 자료를 공개한다. 광주시는 15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5·18 헬기사격 진실입증 관련기자회견’을 열었다. 1980년 5·18 당시 전일빌딩에 대한 헬기사격은 도청 진압작전이 전개된 5월 27일 새벽 4시부터 5시 30분 사이 61항공대 202, 203대대 소속 UH-1H기동헬기에 의해 자행된 것으로 드러났다. 5·18 기간 헬기사격은 전두환 등 신군부가 장악한 육군본부의 80년 5월 22일 ‘헬기 작전 계획을 실시하라’는 공식적인 작전지침에 따라, 사전에 기획돼 실행됐음이 37년만에 확인했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전일빌딩 탄흔조사 결과, 헬기사격이 유력하다는 것으로 확인된 후 광주시 5·18진실규명지원단 내에 전일빌딩 헬기사격의 진실을 밝히기 위한 연구분석반을 운영해 왔다고 밝혔다. 연구분석반은 지난 2월 말부터 5·18 관련 군문서, 5·18 검찰수사기록, 법정기록, 증언자 발굴 및 청취, 1항공여단 출신장교 및 병사 면담 등을 수행했다. 


분석반은 전일빌딩에 대한 헬기사격은 11공수 특공대원의 진일빌딩 진압작전이 전개된 27일 오전 4시부터 5시 30분이라고 밝혔다. 전일빌딩 헬기사격은 시민군을 사전제압하고, 헬기에 장착된 M60 기관총으로 무차별 사격한 것으로 확인됐다. 헬기사격은 육군본부의 작전지침에 따라 시행됐는데, 구체적인 사격지점과 대응태세를 적시하고 있다. 작전지침에는 고층건물이나 진지형식 지점에서 사격을 가해 올 경우 무장폭도들에 대해 핵심점을 사격소탕, 무력시위 사격을 하천과 임야, 산 등을 선정 실시, 상공을 감시 정찰비행, 습격 방화하는 집단은 지상부대 지휘관의 지시에 따라 헬기에서 사격 제압 등이다. 육본 상황일지에 따르면, 5월 22일 이미 광주에 투입된 헬기의 탄약적재 등 무장화가 진행됐으며, 22일 추가로 탄약 수천발을 탑재한 무장헬기인 AH-1J 코브라 2대, 500MD가 광주에 투입됐다. 특히, 육군 참모차장 황영시는 5월 23일 무장헬기와 전차를 동원해 시위를 조속히 진압하라는 명령을 하달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