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9 (토)

  • 맑음동두천 19.5℃
  • 구름많음강릉 19.5℃
  • 맑음서울 22.5℃
  • 구름많음대전 22.0℃
  • 흐림대구 18.6℃
  • 울산 17.7℃
  • 흐림광주 20.8℃
  • 부산 17.8℃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0.7℃
  • 맑음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19.2℃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서울/경기/인천/강원

용산구-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 한복 대중화 '업무협약



용산구가 지난 7일 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와 지역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이날 행사는 용산구청 9층 정책회의실에서 열렸으며 성장현 용산구청장과 신화옥 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장, 관계 공무원 등 10명이 자리했다.


협약서는 ‘한복 대중화’에 초점을 맞췄다. 국내외 관광객에게 한복의 아름다움과 전통성을 널리 알려 한복 대중화는 물론 이태원 관광특구 관광객 유치에 힘쓴다는 내용이다. 특히 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는 이번 협약을 통해 한복 착용 관광객에게 식당, 매점 등 특구 내 업소에서 사용한 금액의 10% 이상을 할인하기로 결정했다. 또 구와 연합회는 용산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해 공동 홍보활동을 진행하고 기타 협력 사업을 이어간다.


이번 MOU는 용산공예관 개관에 따른 것이다. 구는 8일 한남동에 공예관을 오픈했다. 공예관은 공방, 공예품 판매장, 한복·도자기 체험장, 공예 배움터 등을 갖춘 지하 3층, 지상 4층 규모 신축 건물이다. 특히 공예관 2층에 자리한 한복체험장은 전통의류 전문 업체가 위탁·운영하며 국내외 관광객과 지역주민에게 한복을 대여하고 우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해 주민과 외국인에게 이색적인 체험·교육의 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구는 원효로 옛 구청사 별관에 용산서당을 조성, 지역 주민과 아동을 대상으로 한학을 교육하고 있으며 공예관 운영을 통해 알리고 있다. 구는 또 매년 가을 열리는 이태원지구촌축제를 통해서도 전통줄타기 판줄놀음, 창녕영산쇠머리대기, 과거시험 재현, 한복체험 등 전통문화 알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since 1995 대한뉴스 홈페이지 http://www.daehannews.kr에서 더 많은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