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4℃
  • 흐림강릉 11.3℃
  • 서울 10.6℃
  • 대전 12.8℃
  • 대구 13.3℃
  • 울산 14.0℃
  • 광주 13.6℃
  • 흐림부산 15.5℃
  • 흐림고창 13.2℃
  • 제주 17.5℃
  • 흐림강화 10.9℃
  • 흐림보은 11.7℃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3.5℃
  • 흐림거제 15.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 GGGI 총회·이사회 의장 수임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는 우리나라 주도로 설립한 최초 국제기구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220일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 28개 회원국 총의(Consensus)에 의해 총회·이사회 의장에 선출됐다.

의장은(임기 2, 연임 가능) 민간이사 자격으로 GGGI 총회·이사회를 주재하고, 유엔기후변화당사국총회, 유엔총회, 유엔환경총회 등 주요 국제회의에 GGGI 대표로 참석하고 GGGI 및 그 활동을 지원한다.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2월 10일 강원진로교육원에서 열린 WT-ITF 태권도시범단 합동공연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GGGI는 우리나라가 주도하여 2012년 설립한 최초의 국제기구로서 서울에 본부를 두고 20여 개국에 지역사무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해당 정부와 협력하여 파견 국가의 기후변화 대응 및 지속가능발전을 지원하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반 전 총장은 유엔총장 재임 시 파리협정 체결의 산파 역할을 통해 신기후체제를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지속가능발전목표(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SDGs) 설정에 기여함으로써,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을 국제사회의 최우선 관심 의제화한 업적을 남겼다.

이런 배경 하에 반 전 총장의 이번 의장 수임은 설립 6주년에 접어든 GGGI의 국제적 인지도 제고 및 국제사회 내 영향력 확대 등 GGGI가 더욱 안정적으로 발전하는 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한국 정부는 GGGI 최대공여국이자 상임이사국으로서의 역할 뿐 아니라, 반 전 총장의 의장 수임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해, GGGI가 명실상부한 중견 국제기구로 성장해 나아 갈 수 있도록 뒷받침할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