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목)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0.7℃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1.6℃
  • 맑음광주 4.5℃
  • 맑음부산 5.3℃
  • 구름조금고창 2.2℃
  • 구름조금제주 10.0℃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1.8℃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송/영화/스타

주한스웨덴대사관 ‘잉마르 베리만 탄생 100주년’ 특별행사

주한스웨덴대사관은 올해 스웨덴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영화감독이며 전설적인 연극 연출가이자 작가인 잉마르 베리만(Ingmar Bergman, 1918.7.14~2007.7.30)의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여, 그를 재조명하고 기념하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일생을 통해 60여 편의 영화를 감독했으며, 170여 편의 연극 연출과 300여 편에 달하는 기고와 저술을 남긴 잉마르 베리만은 하나의 주제를 서로 다른 형식으로 표현하며 다양한 변화를 시도했다. 특히 해체된 가정, 실패한 예술가, 신의 부재 등의 주제를 반복적으로 다뤘다.

      


2018년 잉마르 베리만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유럽뿐만 아니라, 중국, 멕시코, 아르헨티나, 아이슬란드 등 세계 각지에서 그의 작품을 볼 수 있는 다양한 기념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에서는 주한스웨덴대사관을 중심으로 스웨덴대외홍보처, 스웨덴영화진흥원, 잉마르베리만재단 및 한국의 여러 기관과 협력으로 영화제를 포함하여, 전시, 무용 등의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개최된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스웨덴 영화제(11/7-19)는 특별히 잉마르 베리만 탄생 100주년 기념 특별전으로 개최되어 베리만의 작품을 풍성하게 즐길 수 있다.

 

 

한편, 23회 부산 국제영화제에서는 잉마르 베리만의 영화 <7의 봉인>, <화니와 알렉산더>, <페르소나>가 상영되었으며, EU 영화제, EUNIC 영화제 등 각종 영화제에서도 대표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올 연말 한국국제교류재단주관으로 진행되는 영화주간에도 잉마르 베리만의 영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주한스웨덴대사관 관계자는 잉마르 베리만 탄생 100주년 특별행사로 진행되는 다양한 문화행사를 통해 잉마르 베리만에 대해 재조명해보고, 그의 철학적 가치를 다시 한 번 한국 국민들과 느끼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잉마르 베리만 탄생 100주년 기념 특별행사 관련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주한 스웨덴대사관 홈페이지(https://www.swedenabroad.se/seoul)와 스웨덴대외홍보처(www.si.se)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