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30 (수)

  • 맑음동두천 -5.3℃
  • 구름많음강릉 6.1℃
  • 맑음서울 -2.7℃
  • 맑음대전 -4.0℃
  • 연무대구 -1.7℃
  • 구름많음울산 3.4℃
  • 구름많음광주 -0.5℃
  • 구름많음부산 5.5℃
  • 구름조금고창 -2.1℃
  • 흐림제주 7.5℃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7.5℃
  • 맑음강진군 0.8℃
  • 구름많음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유니세프, 기창건설 현장 근로자 끝전 모은 8백만 원 전달받아

2012년부터 기창건설의 유니세프 누적 후원금 1억 6천만 원 달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철근콘크리트공사 전문건설업체 ㈜ 기창건설로부터 1월 29일 후원금 8,267,360원을 전달받았다. 



기창건설 현장 근로자들은 지난 2012년부터 `끝전 기부`에 참여해 매 월 급여 가운데 1,000원 미만의 금액을 유니세프에 기부해왔다. 누적 후원금이 2016년에1억 원을 돌파했고, 올해 기준 누적 후원금은 1억 6천만 원에 달한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기창건설의 후원금으로 아프리카 어린이 영양 실조치료식 지원, 필리핀 태풍 및 네팔과 에콰도르 대지진 등 재난 지 역 긴급구호를 지원했다. 향후 후원금 또한 유니세프 본부를 통해 전 세계 어린이 구호 활동에 지원할 예정이다.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은 “기창건설 현장 근로자들의 기부는 작은 정성이 모이면 세상을 바꿀 수 있는 힘이 생긴다는 사실을 잘 보여준다”며 “기창건설 근로자들의 피땀 어린 꾸준한 후원금을 전 세계 어린이를 위해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쓰겠다”고 강조했다. 

기금 전달식에 참석한 기창건설 이창복 대표는 “꾸준한 기부가 임직원 의 자긍심을 높이는 데 원동력이 될 수 있다”며 “향후 전 세계 어린이 구호활동을 위해 나눔의 행보를 꾸준히 이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