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9 (수)

  • 흐림동두천 18.5℃
  • 흐림강릉 20.0℃
  • 서울 20.1℃
  • 흐림대전 21.2℃
  • 흐림대구 21.2℃
  • 흐림울산 20.9℃
  • 흐림광주 21.8℃
  • 흐림부산 22.3℃
  • 흐림고창 22.6℃
  • 맑음제주 24.2℃
  • 구름조금강화 19.1℃
  • 흐림보은 19.3℃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자동차

익산시, ‘자동차 대체부품산업’ 추진 본격화

(재)자동차융합기술원과 상호 협력증진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대한뉴스 박청식 기자)=익산시가 지역의 자동차 부품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대체부품사업이 본격화된다.

 

익산시는 17()자동차융합기술원(원장 이성수)과 함께 지역에 소재한 자동차, 뿌리산업 기업과 상호 협력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익산시 소재 90여개의 자동차 및 뿌리산업 기업들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동차대체부품생태계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기술 개발을 통해 지역의 자동차산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예정이다.

 

전라북도 출연기관인 ()자동차융합기술원은 자동차(부품) 기업의 기술개발과 산업경쟁력 제고 등을 위해 연구개발 사업을 체계적으로 수행하고 있는 기관으로 자동차 핵심부품 개발에서부터 기업의 생산성 향상, 현장의 애로사항 해결, 신제품 개발, 및 미래형 자동차 개발을 위한 다양한 연구를 하고 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전북특장차산업발전협의회(회장 최길호), 전북뿌리산업연합회(회장 유광열), 글로벌자동차대체부품산업협의회(회장 김웅일) 등 관계자가 참석하여 익산 지역 관련기업들의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청취하고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난해 익산 제2산업단지가 뿌리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되어 주조, 금형, 용접, 열처리 등의 제조 공정기술을 활용한 자동차 관련 제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마련 되었다본 협약을 계기로 ()자동차융합기술원에 익산시 자동차, 뿌리산업 관련 기업의 경쟁력 제고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주문하고 지역산업 활력의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박청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