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0 (화)

  • 맑음동두천 12.0℃
  • 맑음강릉 14.2℃
  • 맑음서울 15.7℃
  • 맑음대전 14.2℃
  • 맑음대구 16.6℃
  • 맑음울산 14.9℃
  • 맑음광주 17.3℃
  • 맑음부산 16.5℃
  • 맑음고창 12.8℃
  • 구름많음제주 18.7℃
  • 맑음강화 11.4℃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11.7℃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전남/전북/광주/제주

김승수 전주시장, 해고 없는 도시로 “기쁨과 고통 함께하겠다" 약속

URL복사

 

(대한뉴스 박청식 기자)=해고 없는 도시 전주 선언은 모두가 함께 기쁨과 고통을 분담하겠다는 사회적 약속입니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코로나19 경제위기를 가장 빠르게 극복하는 방법은 일자리를 지키는 것이라며 실업 이후의 대책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선결 과제는 고용의 유지, 바로 해고를 막는 일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그는 이어 시민의 일자리를 지키는 것은 코로나 이후 미래를 열어가는 가장 기본적인 토대라며 그 토대가 무너지면 우리는 발 디딜 곳이 없고 삶의 터전도 사라지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김 시장은 대량실업은 경제위기를 불러오고 경제위기는 곧 사회위기와 직결되며, 위기 국면이 깊어지면 사회는 가장 낮은 곳부터 무너진다면서 지금 아무리 많은 돈을 부어도, 전체 사회가 붕괴된 이후에 쏟아 붓는 돈보다는 경제적인 만큼, 고용유지와 사회안전망을 위해 우리가 가진 모든 것을 쏟아 부어야 할 때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김 시장은 오늘 우리의 해고 없는 도시 전주선언은 기업을 지키고 시민의 일상을 지키고 도시의 미래를 지키는 가장 중요한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