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맑음동두천 20.0℃
  • 구름조금강릉 18.4℃
  • 맑음서울 21.0℃
  • 대전 19.8℃
  • 흐림대구 19.6℃
  • 흐림울산 19.1℃
  • 흐림광주 19.5℃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9.5℃
  • 제주 20.0℃
  • 구름많음강화 20.7℃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8.5℃
  • 흐림강진군 19.7℃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내달 14일까지 수도권 공공시설 운영 한시적 중단…생활방역 체계는 유지

정부 "2주간 수도권 감염확산 못막으면 사회적 거리두기로 회귀"


정부가 내달 14일까지 수도권 공공·다중시설의 운영을 한시적으로 중단하는 등 방역을 대폭 강화하기로 했다.

경기도 부천 쿠팡물류센터를 중심으로 급속하게 번지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다만 정부는 확진자 발생지역이 한정된 만큼 일단 현행 '생활 속 거리두기' 체계는 유지하기로 했다.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2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한 브리핑에서 "부천 물류센터와 관련한 수도권 연쇄감염이 우려되고 잠복기를 고려하면 수도권 감염확산을 막는 데 앞으로 12주의 기간이 중요한 고비가 될 것"이라면서 "29일부터 614일까지 약 2주간 수도권의 모든 부문에서 방역 관리를 강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구체적으로 연수원과 미술관, 박물관, 공원, 국공립극장 등 수도권 내 모든 공공·다중이용시설의 운영을 중단키로 했다

또 수도권 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이 주관하는 행사도 취소하거나 연기하도록 조치하고 공공기관에서는 시차 출퇴근제와 재택근무제 등 유연 근무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것을 요청했다.

 

1차장은 방역체계 변경 문제와 관련해선 생활속 거리두기 유지 방침을 밝히면서도 "지금 확산세를 막지 못한다면 사회적 거리두기로 돌아갈 수밖에 없다"고 밝혀 향후 사태 추이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로 복귀할 가능성을 시사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