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흐림동두천 28.5℃
  • 흐림강릉 31.7℃
  • 흐림서울 29.7℃
  • 구름조금대전 31.6℃
  • 맑음대구 33.0℃
  • 맑음울산 31.4℃
  • 맑음광주 30.2℃
  • 맑음부산 28.5℃
  • 맑음고창 29.9℃
  • 맑음제주 31.0℃
  • 구름조금강화 27.4℃
  • 구름많음보은 29.4℃
  • 구름조금금산 30.5℃
  • 구름조금강진군 28.6℃
  • 맑음경주시 32.6℃
  • 구름조금거제 28.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고령군,가야금 열두 줄의 비밀

우륵박물관, 가야금명장이 가야금줄 제작 시연 선보여


(대한뉴스 김기준 기자)=고령군(군수 곽용환) 우륵박물관에서 710일부터 24일까지 고령군 가야금명장이 전통방식으로 가야금줄을 제작한다.

 

명주실을 꼬아 만드는 가야금줄은 1년 중 건조하지 않고 습기가 많은 7월에만 제작되어 진다. 실제로 가야금줄을 제작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인 셈이다.

 

누에고치에서 나오는 생사로 만들어지는 명주실은 누에고치 30개로 한 가닥의 줄이 만들어 진다. 일정한 굵기에 맞게 합쳐진 세 줄을 다시 한 줄로 단단하게 꼬면 명주실이 된다. 꼬아진 명주실을 소나무방망이에 감고 반나절 정도 물에 불린 후 수증기로 쪄내고 햇볕에 말리면 비로소 가야금줄이 탄생한다.

 

우륵박물관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철저한 소독, 거리유지 등의 방역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관람객들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다. 이번 여름, 우륵박물관 전시 관람과 함께 가야금줄 제작 시연을 함께 본다면 가야금의 신비를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오는 10249시부터 17시까지이며 우륵박물관내 가야금줄 제작 체험장 앞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