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9℃
  • 구름조금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24.7℃
  • 구름조금대전 26.1℃
  • 흐림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1.6℃
  • 구름조금광주 26.6℃
  • 흐림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4.7℃
  • 흐림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23.9℃
  • 구름많음보은 23.3℃
  • 구름조금금산 23.9℃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1.6℃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충남/충북/대전/세종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 인명·재산 피해 최소화 당부

3일 긴급점검회의서 선제적 대응 주문…1일 현장점검·위문 실시

URL복사


(대한뉴스 김기호 기자)=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이 장마가 이어지고 있는 3일 시청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긴급 점검회의를 열고 시민 인명 및 재산피해 최소화를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13시를 기점으로 세종시 전역에 호우경보가 발령됐으며, 세종 북부 지역인 소정면(시간당 52)과 전의면(시간당 32)에서 폭우가 쏟아졌다.

 

이날 폭우로 소정면 대곡1리에 위치한 대곡교 상판이 일부 소실됐으며, 대곡2리에서는 저지대 침수, 대곡 4리에서는 산사태가 발생하는 등 시설 피해가 발생했다.

 


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침수가 우려되는 도로 및 주차장 출입을 사전에 통제하고, 신속한 복구 및 대처로 단 한 명의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춘희 시장은 집중호우가 계속 되면서 하천변과 저지대 지역 침수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으로 침수우려 도로 출입 통제 및 주민 대피 등 주민 보호대책을 우선적으로 취할 것이라며 앞으로 사흘간 중부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상되는 만큼 긴장의 끈을 놓치지 말고 선제적 대응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지난 1일 이 시장은 조치원 하상주차장, 금강스포츠공원, 금남면 황용리 호우피해 현장을 점검하고 금남면 신촌리에서 발생된 이재민(1)을 방문해 위로하고 신속한 복구를 약속했다.

 


한편, 세종시에는 지난 729일부터 4일간 내린 비로 도로파손, 침수, 산사태 등 총 54건의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