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4.4℃
  • 흐림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24.4℃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2.7℃
  • 울산 21.1℃
  • 맑음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4.5℃
  • 맑음고창 23.9℃
  • 구름조금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3.1℃
  • 맑음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2.2℃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충남/충북/대전/세종

류한우 단양군수, 집중호우 피해 현장서 대응상황 점검

URL복사

  


(대한뉴스 김기준 기자)=류한우 단양군수가 지난 2일까지 계속된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마을을 찾아 대응상황을 점검했다.


지난 1일과 2일에는 매포읍과 어상천, 영춘면 도로 침수지역을 방문했으며, 3일에는 매포읍 삼곡리, 고양리, 가평리, 도곡리와 적성면 파랑리 등 가옥 침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을 만났다.


류 군수는 인명피해가 발생한 어상천면 심곡리 현장에도 들러 수색작업의 진행상황을 확인했으며, 계속되는 폭우로 인해 또 다른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주말에만 289mm에 육박하는 많은 비가 내린 단양은 공공시설인 도로 16개소가 파손되고 하천 7곳이 범람했으며 상수도 5곳이 기능을 잃고 단수가 되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


또한, 매포읍과 어상천면 일원에서는 87동의 주택이 침수되는 등 122가구 216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매포읍, 가곡면, 어상천면 일대 농경지가 침수되는 피해를 입었다.




이에 군은 발 빠르게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운영하며 호우 피해에 대한 면밀한 조사와 신속한 피해복구, 위험지구 예찰 등 향후 피해 예방에 집중하고 있다.


군은 92(봉사단체 30, 직원 72)의 인력과 굴삭기 41, 덤프트럭 20대 등의 장비를 지원해 우선 복구에 나섰으며, 단수로 물 부족을 겪는 주민들에게는 생수(400) 4만병과 급수차 8대를 지원하기로 했다.




류 군수는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로하면서 모든 행정력과 가용재원을 총 동원해 최대한 빨리 폭우피해를 복구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