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1 (일)

  • 맑음동두천 13.7℃
  • 맑음강릉 18.2℃
  • 맑음서울 14.8℃
  • 맑음대전 14.8℃
  • 맑음대구 13.2℃
  • 맑음울산 14.3℃
  • 맑음광주 16.0℃
  • 맑음부산 16.5℃
  • 맑음고창 17.1℃
  • 구름조금제주 17.2℃
  • 맑음강화 13.9℃
  • 맑음보은 13.5℃
  • 맑음금산 13.9℃
  • 맑음강진군 16.4℃
  • 맑음경주시 13.1℃
  • 맑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공연/전시/도서

한국민화뮤지엄,김도원 작가 초청 《흙이 민화의 색을 가질 때》전 개최

민화와 세라믹의 접목

URL복사





(대한뉴스 박청식기자)=전남 강진군 청자촌에 위치한 한국민화뮤지엄에서 315일부터 831일까지 약 5달간 김도원 작가를 초청하여 뮤지엄 2층 생활민화전시실에서 흙이 민화의 색을 가질 때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민화와 세라믹아트를 접목한 작품 47점을 선보인다.

 

김도원 작가는 한국민화뮤지엄에서 개최한 2018년과 2019년 대한민국민화대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면서 실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후 공모전 수상자가 속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현대민화 작가들의 단체인 민수회의 회원으로 다양한 특별전에 참여할 뿐 아니라 아트페어나 개인전을 통해 꾸준하게 경력을 쌓아왔다.

 

전시의 기획자인 한국민화뮤지엄 오슬기 부관장은 초벌된 기성품에 회화적인 요소만 추가하는 기존 세라믹아트에서 탈피하여 조형성을 갖춘 작품을 주문했다. 또한 민화를 접목하면서도 작가 특유의 감성적인 색감이 극대화될 수 있는 방법을 찾도록 했다. 김도원 작가가 기획에 맞춰 지난 2년간 준비한 작품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현대민화와 세라믹아트의 지평을 넓히는 새로운 장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한국민화뮤지엄에서는 매년 8회 이상의 특별전을 개최한다. 실력이 검증된 작가들을 대상으로 최소한 1~2년 전에 기획하여 새로운 시도가 녹아 있는 기획전을 열어 현대민화의 가능성을 제고하고, 화단을 이끌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3월부터 5월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진행하는 유순덕 작가의 , , 나비, 그리고 모빌전을 비롯하여 6월부터 시작되는 문선영 작가 초청 기획전, 9월부터 시작되는 민수회 초청전과 진영 작가 초청 기획전 등 한국민화뮤지엄에서 열리는 전시 외에도 1020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개최하는 2021민화의 비상전 등 걸쭉한 전시들이 예정되어 있어 예술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프로필 사진
박청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