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동두천 15.2℃
  • 흐림강릉 17.8℃
  • 흐림서울 15.5℃
  • 흐림대전 14.7℃
  • 흐림대구 11.0℃
  • 흐림울산 12.3℃
  • 광주 13.8℃
  • 부산 14.2℃
  • 흐림고창 13.1℃
  • 제주 16.9℃
  • 흐림강화 14.0℃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2.6℃
  • 흐림강진군 13.6℃
  • 흐림경주시 9.9℃
  • 흐림거제 12.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 알프스하동종합복지관, 의료 취약계층 50명에 한의원 진료 및 한약 제공

찾아가는 한방의료 서비스‘알프스 주치의’운영

URL복사

 

(대한뉴스김기준기자)=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 알프스하동종합복지관(관장 이성애)은 거동이 불편한 노인·장애인 등 의료 소외계층을 위한 찾아가는 한방의료지원 서비스 알프스 주치의를 운영했다고 7일 밝혔다.

 

알프스 주치의는 하동군내 취약계층 가정을 직접 방문해 한방진료, 건강 상담, 침 시술 등 찾아가는 한방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50명에게 한약을 지원하고, 350명에게 한방주머니(향낭)를 전했다.

 

이번 사업은 한방의료지원에 뜻을 함께한 후원자의 금품 후원과 지리산쌍계한의원(원장 김진목), 하동군한의사회의 의료 지원으로 이뤄졌다.

 

종합복지관은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이 제한돼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취약계층 노인·장애인을 대상으로 개별 맞춤형 한방 의료서비스를 지원함으로써 취약계층의 건강 증진 및 정서적 우울도 감소를 통한 삶의 질 향상에 기여했다.

 

 

이성애 관장은 독거노인·장애인 등 의료 취약계층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한 한방 의료 지원 사업을 통해 대상자들의 만성질환이 호전되길 기대한다앞으로도 지역의 노인·장애인뿐만 아니라 취약계층의 복지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김기준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