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8 (목)

  • 흐림동두천 15.1℃
  • 맑음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15.8℃
  • 구름많음대전 15.5℃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18.0℃
  • 맑음광주 16.9℃
  • 맑음부산 17.1℃
  • 맑음고창 16.6℃
  • 맑음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15.5℃
  • 구름많음보은 15.7℃
  • 구름많음금산 15.7℃
  • 맑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18.1℃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창원시, ‘진해 문화재 야행’ 7가지 특별한 추억 만들다

URL복사



(대한뉴스김기준기자)=창원시(시장 허성무)15일부터 16일까지 진해 문화재 야행, 100년의 흔적을 찾아서’ 7가지의 특별한 이야기가 많은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행사를 마쳤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처음 열린 진해 문화재 야행은 ‘100년의 흔적을 찾아서를 주제로 근대문화역사자원이 밀집돼 있는 진해구 중원로터리의 팔()거리를 중심으로 열렸다.


 

15일 오후 730분 진해중원로터리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허성무 창원시장과 이치우 창원시의회의장, 우순기 진해문화원장, 이경민 진해근대문화유산보존회장, 송호철 충무동주민자치회장 등이 참석했다. 식전행사인 시립무용단의 북의 울림을 시작으로 시민과 함께 하는 점등 세레머니, 강강수월래 등 예술공연과 도보투어 등으로 진행됐다.

 


야경(夜景), 야로(夜路) 7의 테마로 구성된 이번 행사는 해설사와 함께하는 진해근대문화 달빛투어, 버스타고 야밤투어, 연도여자상여소리, 불멸의 이순신 김탁환작가의 북콘서트, 근대역사의 사진전과 진해 스토리를 주제로 한 마술쇼, 진해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스토리 영상 등 30여 가지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야행 홈페이지를 통한 문화재 소개와 현장에서 진행되는 행사의 실시간 스트리밍 영상을 유튜브를 통해 시청하는 등 온라인을 통한 관심도 뜨거웠으며, 코로나19의 제약 속에서도 시민들의 큰 호응과 함께 문화재에 대한 새로운 인식의 계기를 마련함과 아울러 지역 문화재에 대한 역사적, 문화적 가치를 재조명하고 학습자료로서의 활용의 기회가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2021 진해 문화재 야행을 통해 우리 지역의 소중한 문화재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갖는 기회와 코로나19로 지쳐있는 모든 분들에게 행복과 희망의 에너지를 함께 나누는 힐링의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앞으로 진해문화재 야행이 야간형 문화 향유 콘텐츠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김기준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