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5.5℃
  • 흐림강릉 10.5℃
  • 서울 7.0℃
  • 대전 6.0℃
  • 대구 3.8℃
  • 울산 10.3℃
  • 광주 10.5℃
  • 부산 13.1℃
  • 흐림고창 12.3℃
  • 천둥번개제주 15.8℃
  • 흐림강화 8.0℃
  • 흐림보은 2.5℃
  • 흐림금산 4.6℃
  • 흐림강진군 9.6℃
  • 흐림경주시 2.9℃
  • 흐림거제 9.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이재명 "현재 대북 강경 제재보다 유화책이 더 효과 발휘“

URL복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25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외신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유화적 대북기조로 가느냐는 질문에 "현재 유화적 정책이 강경한 제재보다는 더 효과 발휘하고 있다고 믿는다"고 밝혔다.

 

또한 이 후보는 다만 "앞으로도 유화적 정책이 더 유용할지 강경정책이 더 유용할지는 전개 상황 따라 판단이 다르다"고 강조했다.

 

그는 "반드시 언제나 강경책이나 유화책이 옳은 게 아니라 필요하면 당근과 채찍을 동시에 쓸 수도, 비중 조정도 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합의한 건 지켜내고 잘못을 명확 지적하고, 대화와 소통을 통해 쌍방이 이익되는 길 찾아나가야 한다""거기에는 정말 많은 노력이 필요하지만 그만한 가치가 있다"고 했다.

 

이 후보는 또 "싸워서 이기는 것은 중요하다. 그런데 더 중요한 건 싸우지 않고 이기는 것이고, 그보다 더 상책은 싸울 필요가 없는 상태를 만드는 것"이라면서 "한반도 정책에서 핵심적 목표는 다시는 이 땅에 수백만 명이 사망하고 우리가 이뤄낸 모든 것들이 파괴되는 전쟁을 막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결국은 전쟁 상태 끝내고 대결의 시대 넘어서서 평화롭게 공존하고, 나아가 서로가 서로에게 이익 되는 관계 발전해서 공동 번영하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