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1 (일)

  • 맑음동두천 4.4℃
  • 구름조금강릉 10.2℃
  • 맑음서울 8.1℃
  • 박무대전 7.7℃
  • 구름많음대구 10.9℃
  • 구름많음울산 11.7℃
  • 구름조금광주 8.5℃
  • 구름많음부산 12.0℃
  • 구름조금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2.5℃
  • 맑음강화 6.5℃
  • 맑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5.6℃
  • 구름조금강진군 10.3℃
  • 흐림경주시 11.3℃
  • 구름조금거제 11.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산·국방

공군참모총장,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 참석

미국 등 역내 25개국 공군지휘관들과 교류·협력 논의

URL복사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은 1월 20일(목), ‘태평양 공군지휘관 화상회의’에 참석해 역내 공군지휘관들과 안보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태평양 공군지휘관 회의는 美 태평양공군사령관 주관으로 우방국의 공군지휘관들이 모여 주요 현안과 상호 협력 증진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이다.

케네스 윌즈바흐(Kenneth S. Wilsbach) 美 태평양공군사령관이 주관한 이번 회의에는 미국·호주·영국·인도·태국·캐나다 등 25개국 공군지휘관들이 참가하여, 기지 간 전력 분산 시 연합작전 지속능력 향상을 위한 효율적 군수지원 방안을 논의하였다.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은 “전력이 분산 배치된 상황에서 원활한 군수지원을 위해서는 국가 간 소통과 신속한 의사결정이 중요하다”며, “한국공군은 미래 작전개념 변화에 대비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네트워크 능력 향상에 노력하고 있고, 국가 간 연합훈련과 연습을 통해 각국의 네트워크 능력을 발전시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박 총장은 회의에 참석한 지휘관들과 새해 인사를 나누며, “평화유지와 활발한 군사협력을 위해서는 이번 화상회의와 같이 각국 지휘관들이 언제든 소통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어야 한다”고 언급하며 참석자들의 공감을 이끌었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