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31 (일)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6.4℃
  • 서울 25.7℃
  • 흐림대전 25.4℃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7.7℃
  • 광주 26.8℃
  • 흐림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6.3℃
  • 제주 27.9℃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7.4℃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7.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해경, 청장 포함 치안감 이상 9명 사의 표명


(대한뉴스 조선영기자)=정봉훈 해양경찰청장을 포함한 치안감 이상 해경 간부 9명이 오늘(24일) 일괄 사의를 표명했다.

해경청은 오늘 "정 청장은 '서해 피격 공무원' 사건과 관련해 종합적인 책임을 통감하면서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정 청장 외 치안감 이상 해경 간부 8명도 사퇴 의사를 밝혔다.

앞서 해경은 2020년 9월 서해에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대준(사망 당시 47세) 씨가 북한군 총격에 피살된 지 1주일 만에 중간 수사 결과를 발표하면서 그가 월북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는데 군 당국이 북한의 통신 신호를 감청한 첩보와 전문기관을 동원해 분석한 해상 표류 예측 결과 등이 주요 근거였다.

하지만 해경은 1년 9개월 만인 지난 16일 언론 브리핑을 열고 이 씨의 월북 의도를 찾지 못했다며 수사 결과를 뒤집었다.

프로필 사진
조선영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