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3.1℃
  • 구름조금강릉 0.4℃
  • 구름많음서울 -0.3℃
  • 구름많음대전 -2.2℃
  • 구름많음대구 -2.1℃
  • 구름조금울산 -0.1℃
  • 구름많음광주 1.6℃
  • 구름조금부산 2.7℃
  • 흐림고창 -1.6℃
  • 구름조금제주 7.3℃
  • 흐림강화 -0.2℃
  • 흐림보은 -4.5℃
  • 흐림금산 -4.2℃
  • 흐림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4.6℃
  • 구름조금거제 -0.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박형준 시장, 파나마 고위급 인사 만나 부산과 2030부산세계박람회 적극 홍보해

미국 마이애미에 이은 두 번째 방문지 ‘파나마’
박형준 시장, 부산-파나마 장기협력 과제 논의하고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 요청해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 통해 양국의 협력가능 분야와 2030부산세계박람회 지지 호소하기도 해


로하스 장관 면담

 

(대한뉴스 윤병하기자)=박형준 부산시장이 현지시간으로 27일 중남미 국가 중 처음으로 파나마(파나마시티)를 방문해 파나마 고위급 인사들과 잇달아 만났다.

 

박형준 시장은 중남미 지역 글로벌 네트워크 확장과 2030부산세계박람회 핵심 전략지역 대상 유치 홍보교섭을 위해 미국 마이애미, 중남미 등을 방문하는 912일간의 출장길에 오른 상태다.

 

박형준 시장은 현지시간으로 927일 오전 호세 알레한드로 로하스(Jose Alejandro Rojas) 투자고문장관을 대통령실에서 만났다.

 

이 자리에서 로하스 장관은 본인이 가진 다양한 민간기업 경험과 최근 한국 대기업이 파나마에 진출한 사업 등을 언급하며, 한국기업의 기업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에 박형준 시장은 올해 수교 60주년을 맞아 양국의 공통점을 기반으로 다양한 분야, 특히 부산과 파나마시티의 공통점인 해양, 항구, 조선업 등을 기반으로 장기적인 협력을 제안했다.

 

로하스 장관은 이에 화답하며 박형준 시장이 언급한 분야 이외에도 에너지, 폐기물, 분야에서 관련 기관들이 직접 교류해야 한다며, 공항건설 관련 협력도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에 박형준 시장도 파나마 정부가 관심이 많은 LNG 분야 등에서 인적 교류를 희망한다고 말하며, 내년에 파나마에서 개최하는 해양분야 국제회의인 Our Oceans Conference를 부산에서도 2025년에 개최할 예정이라고도 말했다. 또한, ‘세계의 대전환, 더 나은 미래를 향한 항해를 위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지지해 달라고도 당부했다.

 

아다메스 국회의장 면담

 

이어서, 같은 날인 927일 오후 박형준 시장은 끄리스삐아노 아다메스 나바로 (Crispiano Adames Navarro) 파나마 국회의장을 만났다.

 

아다메스 국회의장은 그동안 대한민국이 보여준 국제적 연대성이 2030부산세계박람회에서 잘 소개될 것 같으며, 부산이 유치하고 있는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적극 지지한다는 의사를 전했다. 아울러, 국회 경험도 있는 박형준 시장이 양 국가의 국회 협력 활성화를 위한 연결고리가 되어주기를 바란다고도 말했다.

 

이에 박형준 시장은 부산과 파나마는 보편적인 가치와 도시비전을 추구하는 모습까지 유사하다며, 두 국가 모두 자유 민주주의 등의 가치를 공유할뿐 아니라 생태의 대전환까지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형준 시장은 이에 그치지 않고, 국회의장 면담 후 현지 언론과 인터뷰를 통해 해양, 물류, 에너지, 신산업 등 양측의 협력가능 분야를 언급하고,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지지해달라고 호소하기도 했다.

 

한편, 박형준 시장은 현지시간으로 928일부터 유명환 전() 장관을 수석 대표로 하는 대통령특사단에 합류,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멕시코를 차례로 방문할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