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일)

  • 구름조금동두천 -4.9℃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1.4℃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1.6℃
  • 구름조금광주 -0.4℃
  • 맑음부산 2.3℃
  • 맑음고창 -4.3℃
  • 맑음제주 3.3℃
  • 맑음강화 -5.6℃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1.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남/부산/울산

부산시, <제834회 함부르크 개항축제> 주빈도시 선정

<코리아-부산 페스티벌> 열어 유럽 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 붐업 조성한다
5월5일.~7일까지 3일간 열리는 제834회 함부르크 개항축제에 주빈도시로 참석… 코리아-부산 페스티벌 등 2030부산세계박람회와 개최 후보도시 부산의 매력 다양한 행사로 알리게 돼
함부르크 개항축제는 유럽에서 가장 큰 항구축제, 매년 1백만 명 이상의 방문객 찾아
축제 기간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활동도 펼칠 예정


(대한뉴스 윤병하기자)=부산시(시장 박형준)가 유럽에서 가장 큰 항구축제이자 매년 1백만 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는 <834회 함부르크 개항축제>의 주빈도시로 공식 선정됐다.

 

부산시는 오는 5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독일 함부르크에서 열리는 <834회 함부르크 개항축제>에 주빈도시로 참가해 2030부산세계박람회와 개최 후보도시 부산을 알리는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함부르크 개항축제는 함부르크 주정부 경제혁신부 주관으로 매년 열리는 유럽에서 가장 큰 항구축제다. 행사 기간 각종 선박 퍼레이드, 불꽃놀이, 페러글라이딩 등 200개 이상의 행사가 함부르크 도시 전역에서 동시 개최된다. 특히, 1개 국가 또는 도시를 주빈으로 선정해 방문객에게 주빈 국가(도시)의 문화와 기업을 홍보할 기회를 제공한다.

 

이 축제의 유럽 내 영향력과 위상도 상당하다. 매년 1백만 명 이상의 방문객들이 찾음은 물론이며, 전 세계 214개의 TV방송, 487개의 라디오 방송, 1,500개 이상의 지면 방송 매체, 2,079개의 인터넷 매체에 의해 보도된 바 있다.

 

이번 주빈도시 선정은 지난해 11월 함부르크 주정부에서 부산시를 주빈도시로 공식 초청한 것이 계기가 됐다. 시는 주빈도시 초청을 받아들여 올해 함부르크 개항축제 주빈도시 참여를 통해 양 도시간 관계를 격상시키기로 하였다.

 

이에 따라, 시는 주빈도시라는 기회를 적극 활용해 개항축제 기간 개최국인 독일을 포함, 유럽 전역에 2030부산세계박람회와 개최후보 도시 부산의 매력을 대대적으로 홍보한다.

 

유럽 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 붐업(Boom-up) 조성을 위한 코리아-부산 페스티벌(Korea-Busan Festival) 개최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 행사 부산시 및 기업 홍보 행사 등을 추진하며, 유럽 현지의 정재계 고위급 인사들도 초대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활동을 전개한다.

 

조유장 부산시 2030엑스포추진본부장은 유럽 지역은 국제박람회기구 회원국(48개국)이 가장 많아 2030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주요 전략지역 중 하나다라며, “오는 5월에 열리는 <834회 함부르크 개항축제>에서 코리아-부산 페스티벌을 비롯한 다양한 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유럽 현지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지지하는 붐업 분위기를 조성하고, 개최후보 도시 부산의 매력을 대대적으로 알리겠다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