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흐림동두천 20.6℃
  • 구름많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2.6℃
  • 구름많음대전 23.1℃
  • 흐림대구 24.3℃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
  • 흐림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2.1℃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4.6℃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인물&탐방

제577주년 한글날, 국화도 전체에 휘날린 태극기


109일 제577주년 한글날을 맞아 국화도 섬 전체에 태극기가 걸렸다. 

국화도 이재철 이장에게 섬 전체 40세대 모두 태극기를 게양한 이유를 묻자 지난 여름에 어떤 관광객이 이장을 찾는다기에 만났는데 큰 태극기가 찢어졌는데 왜 교체하지 않고 있느냐며 호통을 치는 겁니다. 얼른 알아보니 태풍에 찢어진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제가 사과드리고 느낀 것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우리 국화도 가구마다 태극기를 나눠드렸습니다. 국경일에 한 집도 빠짐없이 태극기를 게양해 대한민국의 모범섬으로 만들고 싶었습니다.”라며 태극기를 잊지 않고 게양한 섬 주민들에게도 감사 인사를 전했다.

 

우리 선조들은 온갖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소중하게 태극기를 지켜 왔다.

그러나 언제부터인가 국민의 무관심 속에 관공서나 공공기관을 제외하고 국경일을 맞는 대다수 아파트단지와 가정집 몇 곳만 태극기가 게양될 뿐 국민들은 태극기 게양에 관심에 없다. 지난 103일 개천절에 근처 아파트에 게양된 태극기의 수를 세어 보니 아파트 1개 동 약100세대 3-4 세대만이 태극기가 게양되어 있었다. 그리고 관리사무소에서도 별다른 홍보조차 없었다. 앞으로 자랑스러운 태극기 달기를 홍보하고 국민 모두가 다 함께 동참하길 기대해 본다. 

프로필 사진
조선영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