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0.8℃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1.7℃
  • 맑음대구 0.8℃
  • 흐림울산 2.5℃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2.6℃
  • 맑음고창 -4.0℃
  • 구름조금제주 3.9℃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2.5℃
  • 흐림경주시 0.4℃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산·국방

74년 만에 맥아더 장군의 태극무공훈장(실물) 전달

1950년 9월, 이승만 대통령이 무공훈장증서만 수여, 당시 전시상황에서 태극무공훈장 실물 미수여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국방부는 2024.1.26.(美 현지시각), 美 버지니아주 노퍽(Norfolk)시에 위치한 맥아더기념관에서 초대 유엔군사령관인 더글라스 맥아더(Douglas MacArthur) 장군의 태극무공훈장(실물)을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본 행사에서 주미 국방무관 이경구 소장은 대한민국 정부를 대표하여  케네스 알렉산더(Kenneth Alexander) 노퍽시장에게 훈장(실물)을 전달하였고, 알렉산더 시장은 맥아더장군재단(General Douglas MacArthur Foundation)과 맥아더기념관(MacArthur Memorial)을 대표하여 훈장을 받으면서 대한민국 정부에 감사를 표했다. 

당초 맥아더 장군은 1950년 9월 29일, 서울 수복을 기념하는 ‘수도 환도식(還都式)’에서 이승만 前대통령으로부터 대한민국 일등무공훈장(現태극무공훈장)을 받았다. 

당시 우리 정부는 무공훈장증서를 수여하면서 실물은 건국공로훈장을 증정하였고, 향후 무공훈장(실물)이 제작되면 교환하기로 했다. 
   
하지만, 맥아더기념관이 아직도 무공훈장증서만 보관하고 있는 사실이 확인되어 국방부는 행정안전부와 협의 하에 태극무공훈장 실물을 74년 만에 전달했다. 
 
맥아더 장군의 유일한 아들(아서 맥아더 4세)은 뜻깊은 행사에 참석이 어렵다는 아쉬움을 전달하면서, 이 훈장은 “선친의 유산에 대한 증표(a testament to my Father's legacy)”로서 “대한민국 국민과 맥아더 장군을 영원히 결속(forever binds him to the people of Korea)” 시킬 것이라는 감사서한을 국방부로 보내 왔다. 

행사가 개최된 ‘맥아더기념관’은 맥아더 장군과 부인 진 맥아더(Jean MacArthur) 여사가 함께 안장되어 있으며, 훈장이 전달된 1월 26일은 맥아더 장군의 생일이자 맥아더기념관 설립 60주년이 되는 날이어서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자유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해 헌신한 영웅을 찾아 기억하는 노력을 지속 추진한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