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6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산·국방

2024년 6·25전사자 유해발굴 개시… “그들을 가족의 품으로”

30개 사·여단급 부대 투입… 연천, 인제 등 전국 36개 지역에서 진행 예정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이하 국유단, 단장 이근원)은 6·25전쟁에서 전사한 호국영웅들의 유해를 찾아 가족의 품으로 모시기 위한 ‘2024년 6·25전사자 유해발굴’을 3월 18일부터 11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올해 유해발굴은 30개 사·여단급 부대를 투입하여 6·25전쟁 당시 주요 격전지인 연천, 인제 등 전국 36개 지역을 중심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220구 이상의 전사자 유해발굴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23년 11월에는 국방부 주관으로 정부 부처 관계기관 협의회를 실시하였으며, 지난 2월에는 전군 유해발굴관계관을 대상으로 유해발굴 추진 협조회의를 개최하여 유해발굴사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하였다. 

또한, 사전 6·25전쟁 전투지역 조사, 참전용사 증언 청취 및 제보 등 종합적인 분석을 통해 핵심발굴지역을 선정하였습니다. 아울러 발굴 참가 인원들을 대상으로 집체교육 등을 통해 유해발굴 역량을 강화하는 등 사업 성과 제고를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유가족 유전자 시료확보는 12,500개 이상 채취하고, 발굴된 유해의 신원확인은 25명 이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올해 경북·대구(3월), 경남·부산·울산(11월)에서 진행되는 민·관·군 협업 유가족 집중찾기를 추진하고, 다수 유해발굴 지역인 강원 횡성 등에서 탐문 및 시료 채취를 집중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유가족들과 소통을 넓히기 위해 광주(4월), 인천(10월)에서 유가족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보건소·보훈병원·요양원·병무청 등 다양한 관계기관과 협업하여 신원확인에 필수적인 유가족 유전자 시료 채취를 독려하는 데 힘을 쏟을 방침이다.

특히 유전자분석 분야의 대외공신력을 제고하기 위해 한국인정기구(Korea Laboratory Accreditation Scheme, KOLAS) 공인인증을 추진하고,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기법을 적용하여 과거에 확보한 유전자를 재분석하는 등 신원확인율 향상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유해발굴 관련 국제협력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국유단은 오는 6월경 미 국방부 전쟁포로 · 실종자 확인국(Defense POW/MIA Accounting Agency, DPAA)과 함께 15개국을 초청한 ‘신원확인 전문학술회의’을 개최하여 유해발굴 분야에 대한 협력 및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에도 미국 DPAA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기반으로 한·미 공동감식, 조사, 발굴 등을 통해 정례적인 유해발굴 및 신원확인 분야에서의 교류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6·25전쟁 유엔참전국과의 협력기반 구축 차원에서 유엔군 추정 유해를 유엔군 묘지에 안장을 추진하고, 이를 통해 유엔군의 숭고한 희생과 공헌을 기억하고 국민과 함께 추모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다.

이근원 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장은 “유해발굴 사업을 통해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호국영웅들을 하루빨리 가족의 품으로 모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며 “국민 여러분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