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산·국방

“청년의 목소리가 국방정책으로!”

‘제1기 국방부 2030 자문단’, 청년(20·30대) 24명 선발, 출범식 개최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국방부는 3월 25일(월) 오전, 국방부 청사에서 「제1기 국방부 2030자문단 출범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출범식은 신원식 국방부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장 수여, △국방부 2030 자문단 운영계획 발표, △장관과의대화 순서로 진행되었다.

‘국방부 2030 자문단’은 청년세대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윤석열 정부의 국정가치를 구현하기 위한 핵심 시책으로서 단장 황민식 청년보좌역을 포함한 총 25명으로 구성되었다.

자문단원들은 지난해 12월 ‘청년DB’를 통한 공개모집에서 약 6: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20대부터 30대까지의 청년이다.

이들은 서류심사 및 면접전형 과정을 거쳐 사회경력과 연령, 국방분야에 대한 관심도 등을 고려하여 최종 선발되었다. 

선발된 자문단원들은 현역병·초급간부·대학생·기업인·교직원 등 다양한 경력을 바탕으로, ’25년 1월까지 ①병영, ②자기개발, ③복지문화, ④진로교육 4개 분과에 걸쳐 병영생활과 관련된 주요 정책에 대해 자문하는 동시에 새로운 아이디어도 제안할 계획이다.

이를 위하여 자문단원들은 분과회의(월 1회) 및 전체회의(분기별 1회)를 개최하여 정책제안을 발굴하고, 예하부대 등 정책현장을 방문하여 청년장병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예정이다.

이날 출범식에 참석한 자문단원들은 “2030 세대를 대표한다는각오로 다양한 부대들을 방문하여 청년 장병들의 생생한 이야기를직접 들어볼 계획”이라고 말하며, “청년이 만족할 만한 국방정책을 발굴하는 데 적극 기여하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신원식 국방부장관은 “2030 자문단 출범은 청년세대의 새로운시각으로 국가정책을 살펴볼 수 있는 매우 의미있는 기회”라며,“앞으로 청년세대의 목소리가 국방정책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국방부 2030 자문단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는 동시에 자문단의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하였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