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8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월간구독신청

경북/대구

구미스포츠토토 ‘전국여자축구선수권대회 첫 우승’ 목표달성

- 강호 인천현대제철 팀, 승부차기로 눌러 승부투혼 빛나

구미스포츠토토(대표 손준철)가 합천공설운동장에서 벌어진 제16회 전국여자축구 선수권대회 결승에서 강호 인천현대제철을 누르고 대회 첫 우승을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6일 저녁 결승전에 나선 구미스포츠토토는 전반 3분에 인천현대제철에 선제골을 내어 준 뒤 6분 뒤 페널티 킥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전반 21분에 구미스포츠토토의 역전골을 획득했으나 곧 이어 인천현대제철의 동점골이 나오는 등 전반에만 두 점씩을 주고받는 막상막하의 접전을 벌였다. 후반전에서는 두 팀 모두 추가 득점 없이 2:2 동점상황에서 전·후반 경기가 종료됐다. 구미스포츠토토는 이어진 승부차기에서 국가대표 골키퍼인 강가애 선수의 활약으로 인천현대제철의 1번과 5번 킥을 막아내 결국4:3 승리의 기쁨을 안았다.


특히, 대진추첨에서 준결승으로 바로 직행한 인천현대제철에 비해 한 경기를 더 치른 구미스포츠토토로서는 체력적으로도 부담이 되는 경기였으나 승부차기까지 가는 집념을 보이며 현재 WK리그 선두팀인 인천현대제철을 꺾는 승부투혼이 빛났다.



구미스포츠토토는 대회 일반부 시상에서 최우수선수상에 최소미, 골키퍼상에 강가애, 최우수감독상에 손종석 감독, 최우수코치상에 이지은, 김철웅 코치 등이 본대회 주요 상을 휩쓸었다.


지난해 구미시로 연고를 옮긴 구미스포츠토토는 2017년 플레이오프에도 진출하는 등 파란을 일으켰고 이번 우승으로 구미스포츠토토의 저력과 투혼을 입증해 보였다. 이번 우승으로 구미스포츠토토는 하반기 WK리그 순위도약의 꿈을 키워가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