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7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월간구독신청

경북/대구

경북도, ‘2017,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 준비에 박차

- 중앙·지방, 유관기관 종합추진상황보고회 가져
- 양 국 합작 행사 성공개최에 초미관심 모아져

오는11월 11일부터 12월 3일까지 23일간 열리는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행사준비가 빈틈없이 추진되고 있다.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26일 오후2시 경주 The-K 호텔에서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종합추진상황 보고회’를 갖고 ‘종합적 추진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 날 보고회에는 김장주 경북도 행정부지사, 주중철 경북도 국제관계 대사, 이두환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처장과 한국관광공사,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한국국학진흥원, 세계 실크로드 대학연맹 등 유관기관 관계자, 대구시, 경주시, 안동시, 경북도내 시군 공연·전시 관계자, 연계사업 관련 중앙 및 도 출자기관, 행사 대행사인 KBSN, CJ E&M, MBC C&I 관계자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김장주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호찌민-경주엑스포는 새 정부의 첫 국제문화행사로 지역문화의 자율성을 높이는 분권형 문화균형전략이라는 정부의 문화정책 기조와도 일맥상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그동안 축적된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남은 기간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 대한민국의 높은 문화의 힘을 만방에 떨칠 수 있도록 하자.”고 참석자들을 격려했다.


행사대행사인 KBSN은 행사내용, 행사장 배치와 운영계획 등 행사 종합추진계획 전반에 대해 보고했다. 주요행사는 호찌민 시청 앞 응우엔후에 거리, 9.23공원을 중심으로 호찌민 시립미술관, 오페라하우스, 호찌민 음악대학교 등 호찌민시 중심지역에서 열리며 KBSN은 무대 구성, 운영과정에서의 조정사항 등에 대해 상세히 설명했다.


이어 의전을 맡은 MBC C&I는 개막식을 비롯한 행사의전 추진계획을 보고했다. 주요의전 계획은 국내외 초청 인사들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한 수준 높은 통역서비스 제공과 신속하고 안전한 출입국 관리 등 불편함을 최소화한 품격 있는 의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많은 인사들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개막식은 개막전후 출·입국, 행사·전시 관람, 이동 동선 등에 대해 특별 관리를 할 계획이다.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종합추진상황 보고회’ 내용을 바탕으로 남은 기간 행사준비에 작은 부분도 놓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한-베 수교 25주년’을 맞아 양국이 경제적인 관계를 넘어 지속적 우호관계로 격상시켜야 하는 시점에서 열리는 올해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의 성공적 개최에 국가적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