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6 (월)

  • -동두천 24.7℃
  • -강릉 30.4℃
  • 맑음서울 27.0℃
  • 맑음대전 28.3℃
  • 맑음대구 29.3℃
  • 맑음울산 28.4℃
  • 맑음광주 27.2℃
  • 맑음부산 27.6℃
  • -고창 24.7℃
  • 박무제주 26.7℃
  • -강화 22.0℃
  • -보은 24.5℃
  • -금산 25.9℃
  • -강진군 25.3℃
  • -경주시 26.5℃
  • -거제 25.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외교

강경화 장관, 유엔 중남미·카리브경제위원회 총회 참석

강경화 외교장관은 쿠바 아바나에서 개최되는 제37차 유엔 중남미·카리브경제위원회(ECLAC) 총회에 우리 외교장관으로서는 처음으로 참석했다. ECLAC 설립 70주년을 맞이하여 개최된 이번 총회는 2020 ECLAC 전략 불평등의 비효율성보고서 및 남남협력 발전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57일부터 11일까지 쿠바 아바나에서 제37ECLAC 총회는 중남미 33개국과 한국·미국·일본·독일 등 회원국 46개국이 참가해 불평등의 비효율성(Inefficiency of Inequality)’이라는 주제로 열렸다.

 


 

주요 의제로는 2016-2017 ECLAC 활동 보고 및 2020ECLAC 프로그램() 제안, ‘불평등의 비효율성(Inefficiency of Inequality)’ 보고서 발표 및 고위급 세미나, ECLAC 70주년 기념 세미나, ·남협력위원회, 외교장관-고위급 인사간 대화 등이 논의됐으며 우리나라는 2007ECLAC 정회원국 가입 이래 격년주기로 열리는 매 총회에 참석해 왔다.

 

특히, 강 장관은 510불평등의 비효율성에 관한 고위급 세미나세션에 참석해 사람중심경제포용적 복지정책등을 중심으로 우리의 경제·사회 정책을 소개하면서 동 정책이 갖는 중남미 지역의 불평등 문제 해결에 대한 함의, 우리의 대중남미 불평등 감소 기여 활동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강 장관은 510일 알리시아 바르세나(Alicia Barcena) ECLAC 사무총장과의 면담을 통해 한-ECLAC 협력 강화 방안 및 향후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2018년 한-ECLAC 협력기금 협정서에 서명했다. 2018년 한-ECLAC 주요협력사업 꼬르삐메 (CORPYME): -CELAC 중소기업 국제화 협력 프로젝트, 중남미지역의 도시-농촌 정책 및 계획 설계 프로젝트, 지속가능한 수출 개발 관련 활동, 중남미-아시아·태평양 관측소 기능 강화 등이다.

 

강 장관의 이번 ECLAC 총회 참석은 중남미가 당면하고 있는 불평등 문제에 대한 우리의 기여 확대 의지를 표명하고 중남미 국가 및 지역기구들과의 협력을 증진시키는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