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6 (화)

  • 구름많음동두천 34.7℃
  • 구름많음강릉 28.5℃
  • 구름많음서울 36.6℃
  • 흐림대전 32.2℃
  • 흐림대구 30.0℃
  • 울산 25.9℃
  • 흐림광주 31.6℃
  • 부산 25.4℃
  • 구름많음고창 32.9℃
  • 구름조금제주 31.0℃
  • 구름많음강화 33.5℃
  • 흐림보은 31.4℃
  • 흐림금산 30.5℃
  • 흐림강진군 30.1℃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정부, 시장 변동성 과하면 준비된 조치 신속·과감하게 대응

중국 환율조작국 지정 등 불확실성 확대, 한국경제 기초체력 대외신뢰 여전

정부는 최근 금융·외환시장의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시장변동성이 과도하게 확대될 경우 이미 준비된 컨틴전시 플랜에 따라 상황별 시장안정 조치들을 신속하고 과감하게 취할 것이라고 86일 밝혔다.

 

방기선 기획재정부 차관보는 이날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개최한 관계기관 합동점검반 회의에서 정부는 엄중한 상황인식을 갖고 관계기관과 함께 시장 동향을 예의주시하는 한편, 과도한 시장불안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 재무부가 중국을 환율 조작국으로 지정하는 등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모습이라며 향후에도 이러한 대내외 리스크 요인들의 전개에 따라 국내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상존한다고 진단했다.

 

방 차관보는 그러나 우리경제의 대외건전성이 과거에 비해 크게 개선되었고, 경제 기초체력에 대한 대외신뢰가 여전한 만큼, 관련 상황을 차분하게 지켜볼 필요가 있으며 과도하게 반응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다.

 

또한 외환보유액과 순대외채권이 사상 최고수준인 4000억 달러 이상을 유지하고 있으며, 15억 달러 규모의 외평채를 성공적으로 발행하고 사상 최고수준의 신용등급을 유지하는 등 국제 신용평가사·해외투자자들도 우리경제의 기초체력과 대외·재정건전성을 높게 평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외국인 증권자금도 지속적으로 유입되고 있고 CDS 프리미엄도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으며, 외화자금 조달도 원활한 상황이다.

 

방 차관보는 정부는 경기활성화 노력을 지속하는 한편,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응해 피해기업 지원과 산업경쟁력 강화 등 이미 발표한 대책들을 차질없이 추진함으로써 우리 경제가 안정적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경주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