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8℃
  • 흐림서울 25.9℃
  • 흐림대전 23.6℃
  • 흐림대구 23.3℃
  • 울산 22.2℃
  • 흐림광주 20.1℃
  • 부산 22.2℃
  • 흐림고창 21.5℃
  • 제주 22.8℃
  • 흐림강화 23.2℃
  • 흐림보은 21.3℃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문 대통령 “평화는 지키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내는 것”

71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서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안보태세 갖추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101우리 국군은 독립운동에 뿌리를 둔 애국의 군대이며, 남북 화해와 협력을 이끄는 평화의 군대’, 국민이 어려움을 겪을 때 앞장서는 국민의 군대’”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대구공군기지에서 열린 제71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 참석, 기념사를 통해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안보태세를 갖추고, 평화와 번영의 초석이 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평화는 지키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내는 것이라며 우리 군의 철통같은 안보가 대화와 협력을 뒷받침하고 항구적 평화를 향해 담대하게 걸을 수 있게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 군의 용기와 헌신이 있었기에 우리는 비무장지대 내 초소를 철거하고, JSA를 완전한 비무장 구역으로 만들 수 있었다오랜 세월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지 못한 국군의 유해를 발굴할 수 있었던 것도, 분단의 상징이었던 판문점에서 남··미 정상이 만날 수 있었던 것도, 미국의 현직 대통령이 사상 최초로 군사분계선을 넘어 북한 땅을 밟을 수 있었던 것도 모두 남북 군사합의를 이끌어내고 실천한 군의 결단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역설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