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흐림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10.1℃
  • 박무서울 5.3℃
  • 흐림대전 13.5℃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10.3℃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12.1℃
  • 맑음제주 11.2℃
  • 맑음강화 3.8℃
  • 구름조금보은 10.4℃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북/대구

성주 한개 민속마을, ‘과거급제자 삼일유가 재현’

특화 유·무형 문화자산 활용, 경북관광벨트에 접목시켜

조선시대 임금님으로부터 받은 어사화(御史花)를 머리에 꽂은 급제자들이 악사와 광대, 재인을 앞세워 3일간 거리를 행진하는 ‘한개 민속마을 삼일유가(三日遊街)축제’ 가 성주군에서 재현돼 관광객들이 옛 선조의 문화를 접변해 온고지신을 새겼다.



청명한 가을하늘 아래 지난11일부터 13일까지 열렸던 이 축제에는 관광객과 지역주민 2,000여명이 참관했다. 이날 참여자들은 한개 마을만이 가진 특별한 유·무형 자산을 활용한 볼거리와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멋스런 선조들의 미풍양속문화를 체험했다.


삼일유가(三日遊街)란, 조선시대 과거에 급제한 선비에게 허락된 삼일 간의 유가(遊街), 즉 일종의 거리행진을 이르는 말이다. 한개 민속마을보존회(회장 이수인)가 주관해 올해 3회째 거행된 이날 행사는 아름다운 고택과 토석 담장이 어우러져 한 폭의 동양화를 그렸다. 




체험프로그램은 ▷난타공연 ▷남사당 줄타기 공연 ▷노래자랑 ▷축하공연 ▷마당극 ‘광대걸’ 공연 ▷한개 마을 과거시험 등으로 민속마을을 찾은 관광객과 주민들에게 옛 선조들의 삶을 조명하고 재현함으로서 호평을 샀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향후 한개 민속마을만이 가지고 있는 독특한 문화 콘텐츠를 활용한 특화체험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가겠다”며 “도내 관광벨트의 한 축을 잇는 성주문화관광지로 발전시켜 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 의지를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