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8 (수)

  • 흐림동두천 13.8℃
  • 흐림강릉 14.5℃
  • 서울 15.1℃
  • 안개대전 13.1℃
  • 박무대구 13.2℃
  • 박무울산 14.7℃
  • 박무광주 16.8℃
  • 박무부산 16.6℃
  • 구름많음고창 17.7℃
  • 맑음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11.5℃
  • 구름많음금산 11.6℃
  • 흐림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주호영 라임·옵티머스 '특검' 수용 요구 …'장외투쟁' 시사경고

URL복사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라임·옵티머스자산운용 사기 사건과 관련, '장외투쟁'을 시사했다. 더불어민주당이 특별검찰(특검)을 받아들이지 않으면 장외투쟁에 나서겠다는 경고다.

 

주 원내대표는 18일 오전 MBN 정운갑의 집중분석에 출연해 "지금까진 원내투쟁을 포기하는 장외투쟁이 많았는데, 원내에서 최선을 다하겠지만 안 되면 국민께 직접 호소하는 방법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정쟁이 아니라 제대로 수사하라고 요구할 뿐"이라며 "특검 관철 수단은 국회 의결인데 우리는 103명밖에 안 되고 민주당은 깔아뭉개려 하는데, 국민이 민주당에 저런 의석을 준 건 제대로 하라는 것이지 깔아뭉개라는 게 아니다"고 말했다.

 

라임·옵티머스 사태에 대해선 "민주당 의원조차도 권력형 비리게이트가 될 확률이 높다고 얘기하고 있다""(당내) TF를 만들어 운용 중인데 2~3건 중요한 제보가 들어왔다"고 말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가짜'라고 밝힌 '옵티머스 내부 문건'에 대해선 "중간 결과도 안 나왔는데 미리 가짜라고 얘기하니까 그 답변이 가짜라고 생각한다"고 반박했다.

주 원내대표는 "초기 압수수색을 빨리해서 필요한 증거를 확보해야 하는데 증거인멸 시간을 다 줬고, 이 체제로는 수사를 할 수 없다""최소 윤석열 검찰총장이 구성하는 특별수사단이 수사하든, 그게 아니면 특검이 최선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