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6.9℃
  • 구름많음강릉 11.8℃
  • 맑음서울 10.1℃
  • 구름많음대전 9.5℃
  • 구름조금대구 11.1℃
  • 구름많음울산 11.5℃
  • 흐림광주 11.0℃
  • 구름많음부산 13.9℃
  • 흐림고창 8.7℃
  • 흐림제주 14.0℃
  • 맑음강화 5.5℃
  • 구름조금보은 5.6℃
  • 구름많음금산 7.3℃
  • 흐림강진군 11.4℃
  • 구름많음경주시 9.4℃
  • 구름많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이재명 경기지사 전북 1위, '누적 과반' 사수로 본선 직행 성큼

URL복사


이재명 경기지사는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 마지막 고비로 꼽힌 호남 경선에서 1위를 차지하며 누적 과반 득표를 지켰다. 25일 광주전남 경선에선 이낙연 전 대표에게 1위를 내줬으나, 26일 전북에서 1위를 되찾았다. 25, 26일 합산 득표에서 이 지사가 1위를 기록한 것이다.

 

26일 전북 완주군 우석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전북 순회경선 결과, 이 지사는 54.55%의 득표율로 1위에 올랐다. 2위 이 전 대표의 득표율은 38.48%였다.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5.21%), 박용진 의원(1.25%), 김두관 의원(0.51%)이 뒤를 이었다.

 

이 지사를 조준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의 영향은 크지 않았으며 이낙연 전 대표의 국회의원직 사퇴 승부수도 영향을 주지 못했다. 다음 달 10일까지 지역별 경선이 6차례 남아 있긴 하지만, 이 전 대표의 역전 가능성이 크다고 볼 순 없는 상황이다.

 

이 지사는 결선 투표 없이 본선 직행가능성이 높아졌다. 지역별 경선에서 1위 후보가 과반 득표를 하면, 결선 투표 없이 민주당 대선후보가 결정된다.

 

남은 경선은 101일 제주, 2일 부산·울산·경남, 3일 인천과 2차 선거인단, 9일 경기, 10일 서울과 3차 선거인단순이다

프로필 사진
조선영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