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4 (일)

  • 맑음동두천 10.0℃
  • 맑음강릉 16.1℃
  • 맑음서울 11.7℃
  • 맑음대전 12.1℃
  • 맑음대구 11.7℃
  • 구름조금울산 16.7℃
  • 구름많음광주 13.3℃
  • 구름많음부산 17.3℃
  • 맑음고창 15.1℃
  • 흐림제주 18.1℃
  • 맑음강화 11.4℃
  • 구름조금보은 8.6℃
  • 구름많음금산 6.9℃
  • 구름많음강진군 13.9℃
  • 구름조금경주시 12.7℃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공무원 성폭력 범죄자 연평균 400명...경찰이 가장 많아

작년 기준, 경찰청 76명으로 가장 많고 기관별 현원 대비 비율은 교육부(0.16%)가 가장 높아
한 의원, “공무원 성범죄 근절을 위해 철저한 내부 교육과 엄격한 징계 등 대책 마련해야”

URL복사


(대한뉴스김기준기자)=성폭력 범죄를 저지른 공무원이 연평균 400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한병도 의원(전북 익산시 을)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 4년간 공무원 성폭력 범죄자는 2017400, 2018395, 2019412, 2020392명 발생해 연평균 400명 수준이었다.

 

기관별로는 경찰청이 가장 많았는데, 201750, 201870, 201966, 지난해에는 76명의 경찰공무원이 성폭력으로 검거됐다. 경찰청을 제외하고는 지난해 기준 서울시(31), 소방청(22), 경기도(21), 경기도교육청(18), 과학기술정보통신부(15), 법무부(13), 교육부와 경상남도(12)순으로 많았다.

 

또한 소속기관별 현원 대비 비율은 교육부가 가장 높았고 지난해 기준 전체 7,293명 가운데 12(0.16%)이 성범죄로 붙잡힌 것으로 드러났다. 이어 광주(7,377명 중 6, 0.081%), 서울(45,826명 중 31, 0.063%), 전북(15,639명 중 9, 0.057%) 법무부(23,221명 중 13, 0.055%), 경찰청(138,764명 중 76, 0.054%), 경상남도(22,056명 중 12, 0.054%)순이었다.

 

한편 범죄유형별로는 강간강제추행이 2017년과 2018년 각각 339, 2019347, 2020년에도 309명으로 가장 많았다. 카메라등이용촬영도 작년 기준 56명으로 많았다. 특히 매년 한자리수를 기록하던 통신매체이용음란 성범죄가 작년에 14명으로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성적목적공공장소침입이 13명을 기록했다.

 

한 의원은 성범죄로 검거되는 공무원 수가 매년 400명 안팎에서 줄지 않고 있는 것은 문제라고 지적하며, “각 부처는 소속 공무원의 성범죄 근절을 위해 철저한 내부 교육과 엄격한 징계 등의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김기준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