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맑음동두천 -4.1℃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2.8℃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0.1℃
  • 맑음울산 -1.0℃
  • 구름많음광주 0.9℃
  • 맑음부산 0.3℃
  • 흐림고창 0.3℃
  • 흐림제주 7.4℃
  • 맑음강화 -4.9℃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1.4℃
  • 구름조금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윤석열, 권성동 의원 신임 사무총장 임명

김종인과 선대위 ‘진통’

URL복사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18일 당 선거대책위원회 구성과 관련해 지금까지 알려진 선대위 틀과 인적 구성이 바뀔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원톱총괄선대위원장을 맡을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총괄-상임-공동-4본부장체제는 물론, 일부 인사 영입에 반대 의사를 밝히면서다. 하지만 윤석열 후보 측에서는 김 전 위원장이 반대하는 인사들의 합류에 무게를 두면서 마찰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윤 후보 측에서는 선대위 형태가 달라질 수 있다는 이 대표의 발언에 대해 김종인 위원장이 말씀하신 (정책적인)부분에 대한 서포트를 하기 위해 우리가 새로운 조직도 만들어야 될 것 같다고 밝혔다. 윤 후보 측 이양수 대변인은 이날 당사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그러나 김병준 전 위원장 선대위 불참 가능성에 대해서는 일축했다.

 

현재 총괄선대위원장으로 유력한 김종인 전 위원장과 윤 후보 간 선대위 구성을 두고 이견이 좁혀지지 않으면서 선대위 출범이 지연되고 있는 상황이다. 17일에는 윤 후보가 김종인 전 위원장을 만나 선대위 관련 협의를 진행했다고 밝혔으나, 김 전 위원장은 만남 자체를 부정하면서 양측의 미묘한 온도차가 드러나기도 했다.


한편 국민의힘은 이날 최고위원회에서 권성동 의원의 신임 사무총장 임명 건을 의결했다. 윤 후보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권 의원은 대통령 선거 기간 당의 살림을 도맡게 됐다.

 





배너